이태원 코로나 제주까지 상륙, 하루만에 뚫린 '코로나 청정'

입력 2020.05.10 08:18 | 수정 2020.05.10 12:42

지난 5일 이태원 클럽 방문 30대 여성 9일 확진

제주도의 ‘코로나 청정지역’이 하루만에 깨졌다.
제주도는 이달 5일 서울 용산구 이태원 킹클럽에 다녀온 여성 A(30)씨가 9일 오후 9시쯤 코로나 확진 판정을 받으면서 제주지역 14번째 확진자가 됐다고 밝혔다.

마스크 쓴 돌하르방./제주도 제공
마스크 쓴 돌하르방./제주도 제공
제주도는 8일 오후 제주지역 5번 확진자인 20대 여성이 완치 판정을 받고 퇴원하면서 제주지역에 코로나 확진자 13명이 모두 퇴원해 ‘코로나 청정지역’을 알렸다.
하지만 9일 A씨가 확진 판정을 받으면서 제주도의 ‘코로나 청정지역’ 타이틀은 만 하루도 채 지나지 않아 효력을 잃게 됐다.

제주도 방역당국에 따르면 A씨는 이달 2일 제주도를 떠나 5일 오전 12시 30분쯤부터 오전 6시까지 해당 클럽에 머무르다 6일 오후 3시쯤 제주도로 돌아왔다.

이 클럽은 이달 6일 확진 판정을 받은 경기도 용인 66번 확진자 B(29)씨가 이달 2일 새벽 다녀간 곳이다.

A씨는 9일 해당 클럽 방문 사실을 방역당국에 자진 신고하며, 오후 4시쯤 본인의 승용차를 타고 제주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검체를 채취했다. 제주보건소는 오후 5시 30분쯤 제주도 보건환경연구원에 검사를 의뢰했고, 오후 9시쯤 양성 판정 결과가 나왔다.

A씨는 기초조사에서 “다른 지역 방문 시부터 현재까지 아무런 증상이 없었다”고 진술했다.

제주도 방역당국은 A씨를 이송해 제주대병원 음압격리병실에 입원토록 하고, A씨의 동선 확인을 위한 역학 조사에 나섰다.
제주도 방역당국은 A씨의 구체적인 동선이 파악되는 즉시 공개하고 방문지를 방역할 계획이다.

관련기사를 더 보시려면,

이태원 클럽 첫 환자인 '10809번 확진자'에 방역당국 "유일한 감염원 아냐" 정석우 기자
경기 안양에서도 '이태원 클럽' 방문 23세 남성 확진자 나와 권상은 기자
국방부 지침 어기고 클럽 간 하사 확진, 접촉 병사도 감염 황대진 기자
[속보] 질본 "4월 29일~5월 6일 이태원클럽 방문자 1339 신고" 정석우 기자
[속보] "이태원 클럽 방문자 1521명, 외국인은 28명" 정석우 기자
확진 성남시의료원 간호사 연휴기간 사흘이나 이태원 찾아 권상은 기자
이태원 방문 인천 정신병원 환자도 확진… 방역당국 초비상 권상은 기자
티맥스 "전직원 1500여명 코로나 검사 실시" 장형태 기자
이태원 '킹클럽' 방문한 육군 대위 확진...66번 확진자와 동선 겹쳐 권상은 기자
코로나 전담 성남시의료원, 간호사 확진 13시간 동안 몰랐다 권상은 기자
'용인 확진자와 이태원 동행' 안양 확진자, 지난달 베트남 방문 권상은 기자
안양 확진자도 접촉… 판교 게임사가 발칵 뒤집혔다 장형태 기자
[단독] 용인 확진자 회사 직원도 확진… 분당 회사 폐쇄 최아리 기자
동생 이어 누나… 이태원 클럽발 '2차 감염' 나왔다 고석태 기자
마스크 안쓴채 '클럽호핑'… 15분 머문 곳서도 확진자 배준용 기자
여기 웬일이니… 불금에도 불 꺼진 이태원 클럽 박해수 기자
정부 "수도권 확진자 100명 넘으면 서울·경기·인천 병상 공유" 정석우 기자
이태원 클럽발 집단감염 총 20명 용인·성남·인천·부산까지 번졌다 정석우 기자
[속보] 성남시의료원 간호사 형에 이어 어머니도 코로나 확진 권상은 기자
[속보] "이태원 클럽 집단감염 40명" 정석우 기자
신촌도 뚫렸다...이태원 클럽 간 외국인 확진자 3名, 3~4일엔 신촌 이해인 기자
이태원 클럽, 황금연휴에만 7000명 드나들었다 오경묵 기자
휴가때 이태원 춤추러 간 軍 간부들… 징계 논의 김명성 기자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