돌아온 '박원숙의 같이 삽시다', 7월 1일 첫 방송...문숙X혜은이X김영란 합류 [공식]

입력 2020.06.29 14:57

[스포츠조선닷컴 이우주 기자] 다시 돌아온 '박원숙의 같이 삽시다'가 오는 7월 1일 수요일 밤 첫 방송 된다.
'박원숙의 같이 삽시다'는 혼자 사는 중년 여배우들의 동거 생활을 통해 중장년 세대가 직면한 현실과 노후 고민에 대해 솔직하게 이야기하고, 서로의 상처와 고민을 함께 나누며 위로하는 모습으로 큰 공감과 사랑을 받아왔다.
새롭게 시작하는 '같이 삽시다'는 왕 언니 박원숙과 자칭 한식의 대가로 돌아온 김영란, 그리고 생애 첫 리얼리티 프로그램에 고정 출연하는 혜은이와 문숙까지 전격 합류해 기대를 높이고 있다.
첫 방송을 하루 앞둔 6월 30일에는 박원숙, 문숙, 혜은이, 김영란까지 모든 출연자가 KBS1 '아침마당'에 출연한다. 중년의 여배우들과 가수 혜은이까지 역대급 출연자 조합으로 주목받고 있으며 촬영 뒷이야기와 같이 살면서 펼쳐진 에피소드까지 가감 없이 공개할 예정이다.
이어 온라인 제작발표회를 생중계로 진행해 시청자들과 적극 소통에 나선다.
연예계 선후배를 떠나 수 십 년 넘게 이어온 인연을 바탕으로 서로를 향한 속마음과 같이 살게 된 특별한 계기까지 모두 털어놓을 예정. 평균 나이 68세의 연륜에서 나오는 거침없는 입담으로 전례 없는 온라인 제작발표회를 보여주겠다는 포부.
온라인 제작발표회는 김선근 아나운서의 진행으로 6월 30일 수요일에 오전 10시에 진행된다.
wjlee@sportschosun.com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