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혼식장=눈물바다" 임영웅, 결혼식 축가 깜짝 등장 '의리까지 완벽'[★ISSUE]

입력 2020.06.01 10:35

[스포츠조선 이유나 기자] 임영웅이 부산 결혼식장에 깜짝 등장해 예식을 콘서트장으로 만들었다.
'대세' 임영웅은 지난달 31일 청바지에 파란빛 자켓을 맞춰 입고 부산의 한 결혼식장을 깜짝 방문했다.
갑작스러운 임영웅의 등장에 예식장 하객들은 환호성을 지르며 화답했다. 임영웅은 '이제 나만 믿어요'를 부르며 신랑과 악수하며 인사했고, 중간에 눈물을 흘리며 울컥 하기도 했다. 환호하며 임영웅을 반겼던 하객들도 노래 중후반에는 노래에 빠져들어 눈물을 보였다.
노래를 끝낸 임영웅은 "제가 방송에서 잘 울었지만 그래도 울보는 아닌데 얘가 자꾸 우는 바람에 같이 울었다. 얘가 이렇게 울 줄 몰랐어요"라며 눈물의 의미를 설명했다.
알고보니 임영웅은 신랑의 절친. 그는 "원래 축가 부탁을 받았을 때 콘서트 스케줄이 있어 못온다고 했는데 코로나 때문에 콘서트가 밀리는 바람에 이 자리에 올 수 있었다"며 "그래서 친구에게 비밀로 하고 오늘 몰래 왔다"고 말했다.
예상치 못한 임영웅의 축가 등장에 신랑인 친구도 놀라고 고마워서 눈물을 흘린 것. 임영웅은 "울 뻔해서 노래를 제대로 못 불러드린것 같아서 신나는 노래 한곡 더 부르고 가겠다. 동운아(신랑 이름) 괜찮아?"라고 물으며 배려까지 엿보였다.
이어진 임영웅의 노래는 설운도의 '사랑이 이런 건가요' 신나는 노래 중에 임영웅은 "저는 사실 몸치여서 춤을 잘 못추지만 오늘은 좀 움직여보겠다"며 막춤을 선보이기도 했다. 하객들은 관객으로 바뀌어 열정적으로 화답했다.
한편 임영웅을 비롯한 '미스터트롯' 트롯맨들은 오는 6월25일 서울을 시작으로 20개 주요도시에서 '내일은 미스터트롯' 전국투어 콘서트를 갖는다. 전국 투어 콘서트에는 임영웅, 영탁, 이찬원, 김호중, 정동원, 장민호, 김희재, 김경민, 신인선, 김수찬, 황윤성, 강태관, 류지광, 나태주, 고재근, 노지훈, 이대원, 김중연, 남승민 등 총 19명이 출연할 예정이다.
lyn@sportschosun.com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