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 재계 2위 현대차 시가총액 제쳤다

입력 2020.05.22 16:04

22일 4% 오르며 24만7000원
현대차 시가총액 처음 넘어서

카카오 로고
카카오 로고
카카오가 현대차를 제치고 코스피 시가총액 9위(삼성전자 우선주 제외)에 올랐다. 올해 1분기 실적이 선전한 데다가 코로나 사태로 비대면(언택트) 경제가 확대되는 것에 대한 기대감으로 파죽지세로 주가가 상승한 덕분이다. 종가 기준으로 카카오의 시가총액이 현대차를 추월한 건 이날이 처음이다.

22일 코스피 시장에서 카카오는 전날보다 4% 오른 24만7000원에 거래를 마쳤다. 시가총액은 21조5000억원으로 늘어났다. 반면 현대차 주가는 2.78% 하락한 9만4500원을 기록했다. 현대차 시가총액은 20조1900억원으로 떨어졌다.

현대차는 지난해 말 자산 규모가 연결 기준으로 194조원에 달하는 재계 2위 기업이다. 카카오의 자산 가치는 8조원 정도이다.

카카오는 올 1분기 영업이익이 작년 같은 기간보다 219% 증가한 882억원을 기록하며 역대 분기 최고 기록을 세웠다. 여기에 카카오페이를 앞세운 금융 진출 확대, 모빌리티 사업 등의 실적 개선이 투자자들의 기대감을 높이는 요인으로 꼽힌다. 한 애널리스트는 “언택트 경제 확대에 대한 기대감으로 카카오를 비롯한 IT, 소프트웨어 업종의 상승세가 두드러지고 있다”고 말했다.

관련기사를 더 보시려면,

한국 증시, NK(네이버 카카오)시대 열렸다 이경은 기자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