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열증세 한화 2군 선수 코로나19 음성. 외국인 3명도 음성

입력 2020.03.27 16:29

사진제공=한화 이글스
사진제공=한화 이글스
[스포츠조선 권인하 기자]한화 이글스에서 발열 증세를 보였던 퓨처스 선수가 코로나19 음성파정 받았다.
한화는 발열 증세를 보였던 퓨처스 선수와 입국 후 검진을 받았던 외국인 선수 3명 등 전원이 코로나 19 검사 결과에서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한화 외국인 선수들은 지난 26일 대전에서, 퓨처스 선수는 26일 오후 검진을 받은 후 각각 결과를 기다리며 자택에서 지냈다.
한화는 선수가 발열 증세를 보이자 지난 27일 2군 훈련을 취소하고, 구장 전면 폐쇄 및 외부 인원 접촉 금지 등의 조치를 취했으나 해당 선수가 음성 판정을 받아 28일부터 퓨처스 훈련을 재개하기로 했다.
또, 구단은 KBO 권고사항 준수를 위해 당분간 외국인 선수들의 자가 격리를 진행하고 선수단 합류 일정을 조율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권인하 기자 indyk@sportschosun.com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