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번방' 같은 성범죄 막는다…충남경찰 특별수사단 가동

입력 2020.03.26 13:16

연말까지 온라인 성범죄 강력 대응

충남경찰청은 26일 디지털성범죄 특별수사단 현판식을 열었다. /충남경찰청
충남경찰청은 26일 디지털성범죄 특별수사단 현판식을 열었다. /충남경찰청
충남경찰청은 26일 ‘텔레그램 박사방’과 같은 디지털 성범죄에 대응하기 위한 ‘디지털 성범죄 특별수사단’을 만들고 본격 운영에 돌입했다.

디지털 성범죄 특별수사단은 기존 6월까지 예정돼 있던 사이버 성폭력 4대 유통망 특별단속 기간을 12월31일까지 연장해 집중 단속을 벌일 계획이다. 특별수사단은 충남경찰청 2부장을 단장으로 사이버 수사, 여성·청소년 수사, 디지털포렌식, 피해자 보호, 성인지 교육담당 기능으로 구성됐다.

주요단속 내용은 텔레그램 등 소셜미디어(SNS)와 다크웹, 음란사이트, 웹하드 등 디지털 매체를 이용한 성범죄 등이다. 경찰 관계자는 “해당 범죄에 대해 신속·엄중히 처리해 디지털 성범죄에 무감각한 사회 인식이 변화할 수 있도록 강력 대응하겠다”고 말했다.

경찰은 영상 유출 등 2차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피해자를 보호하고 수사관들을 대상으로 성인지 감수성 교육도 진행할 예정이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