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관광객 가장 많이 찾는 곳은 성심당

  • 뉴시스
입력 2020.03.26 11:02


                롯데백화점 대전점 '투표하면 성심당 빵 드려요'
롯데백화점 대전점 '투표하면 성심당 빵 드려요'
대전시를 방문하는 관광객이 가장 많이 찾는 곳은 성심당 빵집으로 나타났다.

26일 대전시가 발표한 '2019년 대전관광 실태조사 및 발전방향 연구 결과'에 따르면 관광객이 가장 많이 찾는 곳은 성심당, 으능정이거리, 한밭수목원 등의 순이었다. 선호하는 음식은 성심당 빵, 칼국수, 두부두루치기 순으로 나타났다.

또, 대전은 숙박여행지 보다 당일여행지로 선호하고 있고, 여행형태는 개별여행(92.8%)이 대부분을 차지했다.

여행의 주목적은 여가와 위락·휴가의 비중이 58.9%로 가장 높았고, 다음으로는 친구나 친지방문(19.4%), 식도락(6%) 등의 순이었다. 개별여행객이 대전을 여행하면서 지출한 총비용의 평균금액은 8만으로, 그 중 식·음료비(25.3%)의 지출이 가장 많은 것으로 분석됐다.

연구결과는 시 홈페이지 ‘대전관광’메뉴에서 열람할 수 있다. 시는 매년 이 연구를 실시할 예정이다.

한선희 시 문화체육관광국장은 "연구를 통해 얻어진 대전관광 정보를 활용해 현실에 맞는 정책을 수립하고 관광객 1000만 시대를 열어가겠다"고 말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