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청도서도 ‘우한 폐렴’ 확진자 2명 추가 발생…하루새 대구·경북서 20명

입력 2020.02.19 23:14 | 수정 2020.02.19 23:58

19일 경북 청도군의 한 병원에 입원한 환자 2명이 ‘우한 폐렴(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 하루 동안 대구·경북 지역의 우한 폐렴 확진자가 20명으로 늘어났다.

이날 경북도 등에 따르면 청도군 화양읍에 위치한 대남병원에서 입원 환자 2명이 우한 폐렴 의심 증상을 보여, 검사한 결과 양성 판정을 받았다. 확진자 1명은 57세 남성이며, 다른 1명은 59세 남성이다. 이들은 이날 오후 9시 50분쯤 포항의료원으로 이송됐다고 한다.

확진자 2명 모두 우한 폐렴 잠복기(약 2주)보다 긴 최근 한달 동안 외출하지 않았던 것으로 알려졌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병동 독실에 입원해있던 상태로 병원 의료진이나 직원이 바이러스를 전파했을 가능성이 있다"며 "병원 의료진 등 12명 중 추가로 감염자가 나올 가능성이 있다"고 했다. 현재 대남병원 측은 원내 환자를 모두 다른 병원으로 옮길 계획이다.

구체적인 추가 확진자 관련 정보는 오는 20일 오전 9시 중앙사고수습대책본부가 발표할 예정이다.

19일 오후 대구시 중구 경북대학교 병원에 긴급 이송된 코로나19 의심 환자가 도착하고 있다. /연합뉴스
19일 오후 대구시 중구 경북대학교 병원에 긴급 이송된 코로나19 의심 환자가 도착하고 있다. /연합뉴스
이날 대구·경북지역의 신규 확진자는 청도군 환자 2명을 포함해 총 20명이다. 대구시 15명, 경북 영천시 3명이다. 이 가운데 전날(18일) 확진 판정을 받은 31번(여·61) 환자와 관련된 사람은 현재까지 역학조사 결과 15명이다. 14명은 31번 환자와 같은 대구 남구 대명동 신천지예수교(신천지) 교회 교인이다. 다른 1명은 31번 확진자가 확진 전 입원했던 대구 새로난한방병원 관계자다.

또 서울 성동구와 경기 수원시에서도 확진자가 1명씩 나왔다. 이날 전국의 신규 확진자는 22명으로 국내 확진자는 총 53명이다.


관련기사를 더 보시려면,

31번 입원했던 대구 새로난한방병원 직원 1명 확진…병원 폐쇄 최락선 기자
丁총리 "다시 방역 고삐 죄어야… 지역감염 조기 차단" 윤희훈 기자
대구서 추가확진자 15명 중 13명…지역 감염 '비상'·응급실 폐쇄
[속보] 성동구 78세 남성 우한폐렴 확진… 또 '깜깜이 감염' 박진우 기자
31번 환자 신천지 예배때 460명 동석… 해당 교회 당분간 폐쇄 김민정 기자
발길 끊긴 보육원… "자원봉사 언니 언제 와요" 이영빈 기자
크루즈선 한국 승객 데리러… 일본 도착한 공군 3호기
자가 격리중 가족식사… 처제 감염시킨 15번, 보건당국 지침 못받아 허상우 기자
中관광객 방치하면서, 中유학생은 격리하라니… 유소연 기자
폐렴 검사하자는 의사 권유도 거부, 31번 환자에 대구 비상 양지호 기자
고열 후 일주일 활보, 공포의 31번 대구=박원수 기자
대구 3대 병원 응급실 모두 폐쇄… 응급대란 우려 장윤서 기자
31번 환자 수퍼전파자 되나… 116명 접촉·11명 확진 판정 박진우 기자
성동구 초비상… 공공시설 494곳 폐쇄·모든 어린이집 휴원 권오은 기자
질본 "신천지 신도 중 유증상자 더 있다"… '수퍼 전파' 사건 판단 박진우 기자
황교안 "文대통령 우한폐렴 오판… 中 5개 성 즉각 입국금지" 김민우 기자
15명 확진… 대구 대명동 '신천지'가 수퍼 전파지였다 권오은 기자
대구·경북서 또 확진… 오늘만 18명 "얼마나 더 나올지 가늠 못해" 패닉 대구=이승규 기자
'수퍼 전파지' 대구 신천지교회 예배과천 신도 6명 참석… 1명 의심 증상 권오은 기자
정부는 "우한폐렴 곧 종식" 낙관했는데 확진자 하루 20명 폭증… 둑이 무너졌다 권오은 기자
대구·경북 하루 새 우한폐렴 확진 13명 추가 31번 1주일 활보… 수퍼 전파지 우려 현실로 권오은 기자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