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취 상태로 택시기사 폭행 현직 경찰관 입건

입력 2020.02.15 13:51

조선DB
조선DB
현직 경찰관이 술에 취해 택시 기사와 경찰관을 폭행한 혐의로 입건됐다.

서울 서초경찰서는 서울 시내 파출소에 근무하는 A 경장을 폭행 및 공무집행방해 혐의로 조사 중이라고 15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경장은 이날 오전 5시 30분쯤 서울 서초동에서 택시기사를 폭행하고 출동한 경찰관에게 주먹을 휘두른 혐의를 받는다.

만취 상태로 현행범 체포된 A 경장은 경찰 조사를 받고 일단 귀가했다. 그는 현재 직위해제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관계자는 "추후 A경장을 다시 불러 조사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