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중국 全 지역 출장 전면 제한... 기업들, '우한 폐렴' 확산에 비상

입력 2020.01.27 21:52

LG전자가 중국발 ‘우한(武漢) 폐렴’(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에 따라 28일 임직원의 중국 출장을 전면 제한하기로 했다.

서울 여의도 LG트윈타워 전경. /LG전자 제공
서울 여의도 LG트윈타워 전경. /LG전자 제공
LG전자는 이달 중순부터 이번 폐렴 사태의 근원지인 우한 지역 출장을 제한해 왔지만 사태가 번지자 오는 28일부터 중국 전역으로 출장 제한 지역을 넓힌다고 27일 밝혔다. 지난 2003년 중국 광둥에서 발병한 중증급성호흡기증후군(사스·SARS)이 확산했을 때 이같은 조치를 취한 지 17년 만이다.

LG전자는 또 중국의 본사 역할을 하는 베이징(北京) 법인 등에 있는 기존 출장자도 서둘러 국내로 복귀시킨다는 방침이다.

광저우(廣州)에서 공장을 운영 중인 LG디스플레이도 임직원의 중국 출장을 자제하기로 했다. 시안(西安)에 반도체 공장을 두고 있는 삼성전자는 외교부의 여행경보 3단계(철수 권고)에 맞춰 해당 지역 출장을 자제하기로 했다.

우한 지역에 공장을 두고 있는 SK종합화학은 현지 주재원 10여 명을 모두 귀국시켰다. 또 현지 임직원들에게 마스크와 응급 키트를 제공하고 단체 조회 활동 금지와 식당 폐쇄 조치를 취했다.

관련기사를 더 보시려면,

정부, 이르면 30일 우한에 전세기 띄운다… 中국적 가족은 못 타 유병훈 기자
中, 이제서야 '폐렴 원인' 박쥐 등 야생동물 전면 거래금지 이현승 기자
세번째 확진자, 한강·강남·일산 일대 활보… 74명 접촉 박진우 기자
국내 '우한 폐렴' 네 번째 확진자 발생…세 번째 환자는 강남 활보 전효진 기자
"우한 떠난 500만명 중 한국행은 6430명" 이현승 기자
中 우한폐렴 사망자 하루새 80명으로 늘어… 확진 2744명 베이징=김남희 특파원
전세계 '우한 폐렴' 확진자 2794명, 사망자는 80명…"잠복기도 전염 우려" 전효진 기자
中 춘제 연휴 2월 2일로 사흘 연장…개학 무기한 연기 베이징=김남희 특파원
홍콩 정부, 中 후베이성 체류자 입국 거부 조은임 기자
무서운 속도로 번지는 우한폐렴… "中 확진자 1000명 더 생길 듯" 조은임 기자
초비상 中, 춘제 연휴 연장 추진… 베이징은 무기한 방학 조은임 기자
중화권 전역 휩쓰는 우한폐렴… 확진 2000명 돌파·사망 56명 조은임 기자
中 우한 폐렴 국내 4번째 확진… 55세 한국 남성 박진우 기자
'우한 폐렴' 확산에 "중국인 입국 금지" 靑 청원 45만명 넘어 민서연 기자
네번째 확진자도 닷새간 활보… 공항도 의료기관도 못 걸러냈다 전효진 기자
文대통령 "중국 우한 입국자 전수조사… 軍도 동원하라" 유병훈 기자
말레이시아, ‘우한 폐렴’ 中 후베이성에서 오는 중국인 입국 금지 이경민 기자
중국 내 우한 폐렴 확진자 2840명, 사망자 81명… 해외 확진자 41명 이경민 기자
‘4번째 확진자 발생’ 평택시, 어린이집에 임시 휴원령 이경민 기자
교육부 "中 후베이성 다녀온 학생·교직원, 14일간 자가격리... 출석은 인정" 이정민 기자
원주서 우한폐렴 의심환자 발생… 광저우 방문한 15개월 영아 이정민 기자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