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맛 짜릿' 인제빙어축제 기간 연장… 18~2월2일

  • 뉴시스
입력 2020.01.16 13:18


                '아가야 빙어잡아 줄까'
'아가야 빙어잡아 줄까'
강원 인제빙어축제가 올해 20년을 맞아 ‘대한민국 원조 겨울축제’의 명성 잇는다.

'함께한 20년, 함께할 2020년’을 주제로 열리는 제20회 인제빙어축제는 18일부터 2월 2일까지 16일간 남면 부평리 빙어호 일원에서 역대 최장기간 동안 개최된다.

올해 인제빙어축제는 소양호 빙판 상태 최적기가 2월초까지 예상됨에 따라 당초 18일부터 27일까지 10일간의 축제일정을 2월 2일까지 16일간 연장해 겨울 얼음낚시를 기대하는 국내외 관광객들의 갈증을 해소 할 것으로 기대된다.

개막을 앞두고 연일 한파가 이어져 16일 현재 빙어호 상류의 얼음두께는 안전기준인 20cm 이상 두껍게 형성돼 관광객들이 대자연 속 은빛요정 빙어를 얼음낚시의 손맛으로 즐길 수 있게 됐다.
이번 축제는 11개 분야 33개의 다양한 프로그램과 축제장 곳곳에 20년의 역사성을 디자인과 접목해 1998년 1회부터 19회까지 역대 빙어축제를 전시한 공간도 마련된다.

또 가족형 축제로 특색을 담아낸 3대가 함께 즐길 수 있는 스노우빌리지를 조성해 어르신들에게는 산촌문화와 과거의 향수를, 신세대에게는 과거 문화체험의 기회를 제공하는 등 색다른 겨울축제의 낭만을 선사할 예정이다.

방문객 중심의 편의시설을 비롯해 놀이공간과 운영부스 시설을 현대화하는 한편 가족단위 방문객들이 따뜻하게 쉴 수 있는 놀이공간, 휴게공간도 확대 운영한다.


누구나 부담없이 대자연에서 빙어낚시를 즐길 수 있는 무료 빙어낚시와 가족?연인?친구 모두가 즐길 수 있는 얼음썰매와 스얼음놀이터, 눈썰매장, 눈 조각 전시, 어린이 실내놀이터, 열기구 체험 등 다양한 체험프로그램이 운영된다.

인제군 관계자는 “20년을 이어 성년을 맞이한 인제빙어축제가 안전하고 다채로운 체험, 풍성한 볼거리와 먹거리로 겨울을 제대로 즐길 수 있도록 겨울 손님맞이 준비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말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