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섹션' 양준일, '음악중심' 출연 비하인드 대방출 "특별히 더 떨린 무대"

입력 2020.01.09 13:52

[스포츠조선 조윤선 기자] 가수 양준일의 컴백 풀 스토리가 공개된다.
오늘(9일) 밤 방송되는 MBC '섹션TV 연예통신'에서는 가수 양준일의 '쇼 음악중심' 출연 비하인드 스토리와 인터뷰가 공개된다.
세월을 앞서간 음악과 패션으로 주목을 받으며 첫 전성기를 맞이하고 있는 가수 양준일은 지난 4일 '쇼 음악중심'에 출연해 역대급 무대를 선보였다. 이날 그의 무대를 보기 위해 700여 명의 팬들이 모여 놀라움을 자아냈다.
이날 방송에서는 여느 아이돌 못지않은 응원 구호가 화제가 되기도했다. "기다렸어 양준일. 어서와요 양준일. 그리웠어 양준일. 함께해요 양준일. 출구없어 양준일. 출국금지 양준일"이라고 외치는 팬들의 선물에 양준일은 무대가 끝난 뒤 "MBC 무대에 설 때는 특별히 더 떨린다. 그런데 (팬)여러분이 있어서 할 수 있었다. 감사하고 사랑한다"는 말을 전했다.
'쇼 음악중심' 제작진이 양준일을 환영하기 위해 준비한 꽃길 이벤트 또한 화제가 되기도했다. 이에 최민근 PD는 양준일의 오랜 팬임을 밝히며 "앞으로 이제 꽃길만 걸으라는 의미, 양준일의 시간은 또 다시 시작된다"라는 의미에서 꽃길 이벤트를 준비했다고 밝혔다.
19년 만에 지상파 음악방송에 출연하게 된 양준일은 인터뷰를 통해 "대한민국 모든 분들에게 정말 감사하다. 예전에는 길에서 누가 나를 알아볼 거 같으면, 제가 돌아서서 딴 길로 갔었는데 이제는 그냥 서로 부드럽게 인사하면서 지나갈 수 있다는 게 너무 행복하다."며 뒤늦게 찾아온 전성기에 대한 소감을 전했다.
계속되는 신드롬의 주인공 양준일과의 두 번째 만남은 오늘 밤 11시 5분 MBC '섹션TV 연예통신'에서 방송된다.
supremez@sportschosun.com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