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설 차례상 비용, 4인 기준 평균 25만원"

입력 2020.01.08 17:04

올해 4인 가족 기준 설 차례상 장보기 비용은 평균 24만9823원으로 조사됐다.

한국소비자단체협의회는 설을 앞두고 이달 2~3일 서울 전통시장과 대형마트, 백화점, 슈퍼마켓 등 90곳에서 제수 25개 품목에 대한 가격조사를 벌인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8일 밝혔다. 지난해 설(24만6422원)과 비교하면 1.4% 상승했다.

연합뉴스
연합뉴스
제수 용품 장만 비용은 전통시장이 평균 19만5830원으로 가장 적게 드는 것으로 나타났다. 일반 슈퍼마켓은 21만7698원, 대형마트 24만4788원, 기업형 슈퍼마켓(SSM) 25만3296원, 백화점 39만1119원 순이었다.

지난해와 비교할 때 SSM만 3.5% 하락했고, 대형마트(1.9%), 전통시장(2%), 백화점(2.5%), 일반 슈퍼(6.2%) 모두 상승했다.

품목별로 살펴보면 25개 가운데 17개가 지난해보다 값이 올랐고 8개는 내렸다. 수산물(-10%)과 약과나 유과 같은 기타 식품(-4.5%) 가격은 하락했지만, 축산물(1.6%)과 과일(1.8%), 가공식품(5.6%), 채소·임산물(6.1%) 등은 오른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전년도에 가장 높은 인상률을 보였던 과일(1.8%)은 올해 하락한 반면, 전년도에 0.3%의 인상률을 보였던 채소·임산물(6.1%)의 가격은 가파른 상승세를 보였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