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면낭독기 사용시 다음 링크들을 이용하면 더 빠르게 탐색할 수 있습니다.
유족 두 번 울리는 장례용품 상술…관련법 제정 시급2014.10.26 (일)
#1. A 할머니는 한 달 전부터 한 업체에서 운영하는 사무실에 드나들었다. '강사'라고 불리는 젊은이들은 휴지와 치약을 주고 적적하지 않게 노래도 불러줬다. 할머니는 바쁘다는 이유로 명절에만 얼굴을 비추는 아들, 딸보다 강사들에게 고마움을 느꼈다. 강사들은 어느 날 국산 고급 수의라고 하며 수백만원짜리 수의를 들..
뉴시스
전국 대체로 맑음…중부지방 늦은 오후부터 비2014.10.26 (일)
10월 마지막 주말인 26일. 전국이 대체로 흐린 가운데 서울과 경기, 강원영서 등의 지역에서는 늦은 오후부터 비가 내릴 것으로 예상된다. 기상청은 이날 "동해상에서 동진하는 고기압의 영향을 받겠으나, 중부지방은 북쪽을 지나는 기압골의 영향을 점차 받겠다"며 "중부지방은 가끔 구름 많다가 오후에 점차 흐려져, 서울..
뉴시스
군포 물류센터서 불…인력 400여명 투입 '큰 불길 잡혀'2014.10.26 (일)
25일 오후 11시40분께 경기 군포시 부곡동 대형 복합물류센터 내 5층짜리 건물(A-1동) 1층 냉동창고에서 불이 났다.소방당국은 화재 직후 광역1호를 발령, 소방차 40여대를 동원해 진화작업을 벌이고 있다. 현장에는 소방관 및 의용소방대 경찰 등 400여명이 투입됐다.화재발생 5시간 만인 26일 오전 4시40분 현재 큰 불..
뉴스1
이런 경우 음주운전 처벌받을까? 안 받을까?2014.10.26 (일)
#1. 지난해 5월 회사원 유모(32)씨는 전북 익산시 한 언덕길에서 음주상태로 승용차를 운전했다는 혐의로 경찰에 적발됐다. 대리운전 기사가 세워둔 유씨의 차량은 4~5m의 언덕길을 내려가 앞 차량 뒷부분을 들이받자 신고를 받고 경찰이 출동한 것이다. 당시 유씨는 운전석에서 신발을 벗은 채 잠을 자고 있었고, 차량은 시..
뉴시스
[TV조선] 세월호 실종자 가족, 세월호 '인양' 26일 첫 공식 회의2014.10.25 (토)
세월호 실종자 가족들이 26일 선체 인양을 놓고 첫 공식회의를 갖기로 했다. 지난 23일 인양 문제를 처음 거론한 실종자 가족들은 이날 회의에서 투표로 입장을 결정해 오는 27일 발표할 예정이다. 가족 정족수 3분의 2가 찬성하면 선체를 인양키로 하는 방식이 될 것으로 보인다.다음은 TV조선 보도 원문. - 해당 기사에 대..
유지현 TV조선 기자
보수단체 일부, 파주 대신 김포에서 대북전단 2만장 살포2014.10.25 (토)
25일 자유북한운동연합 박상학 대표와 회원들이 경기도 김포에서 대북전단 2만장을 살포했다. 이날 대북전단보내기 국민연합 등 보수단체들은 경기 파주 임진각과 통일동산에서 대북전단을 살포하려다 지역주민과 진보단체들의 반대에 가로막혔다. 이날 내내 파주에서 보수단체와 진보단체의 대치가 계속되자, 박 대표를 비..
조선닷컴
[속보]박상학 등 보수단체, 김포서 결국 풍선 날려2014.10.25 (토)
임진각과 통일동산에서 주민과 진보단체, 상인 등에게 저지당해 대북전단을 날리지 못한 보수단체가 경기 김포시의 한 야산에서 풍선 하나를 날려 보낸 것으로 확인됐다. 박상학 자유북한운동연합 대표와 대북전단보내기국민연합 회원 등은 두 차례에 걸쳐 대북전단을 날리는데 실패하자 오후 7시30분께 김포시 월곶면 한 야..
뉴시스
보수단체, 파주 통일동산서 대북전단 살포 시도했지만 무산2014.10.25 (토)
25일 오전 경기 파주 임진각 입구에서 대북전단 살포를 저지당한 보수단체 회원들이 이날 오후 5시20분쯤 파주 통일동산 부근에서 재차 대북전단 살포를 시도했지만 다시 지역상인회 및 진보단체 회원에게 저지당해 결국 전단 살포가 무산됐다. 이날 오후 대북전단보내기 국민연합 등 보수단체 회원들은 통일동산에서 ..
배준용 기자
임진각 대북 전단 살포 일단 무산…"다른 지역서 날릴 것"2014.10.25 (토)
파주 임진각에서 대북전단 살포를 놓고 25일 오후 4시 현재 이를 강행하려는 보수단체와 막으려는 진보단체·주민 간 갈등이 이어지고 있다.전단 살포 측은 당초 예정됐던 임진각이 아닌 다른 지역에서 전단을 살포하겠다는 의사를 밝히며 일부 인원들을 이동시키고 있어 또 다른 물리적 충돌도 예상된다.전단 살포 측의 이..
뉴스1
울산 온산항 선박서 1등 항해사 실종...해경 수색중2014.10.25 (토)
25일 오전 9시50분께 울산 온산항에 입항한 파나마 선적 2500톤급 화학운반선 N호에서 1등 항해사 박모(45)씨가 실종, 울산해경이 수색 작업을 벌이고 있다.해경은 함정 6척과 헬기 1대를 동원해 박씨를 찾고 있다.N호는 이날 오전 9시15분께 입항 준비를 하던 중 1등 항해사 박씨가 보이지 않자 다른 선원들이 배 안을 수색..
뉴스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