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면낭독기 사용시 다음 링크들을 이용하면 더 빠르게 탐색할 수 있습니다.
박지원, 새정치聯 대표 선거 출마…"국민이 믿고 지지할 강한 야당 필요"2014.12.28 (일)
박지원 새정치민주연합 의원이 28일 당 대표 선거 출마를 선언했다.박 의원은 이날 오전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국민이 믿고 지지할 수 있는 강한 야당이 필요하다”며 “2016년 총선과 2017년 대선에서 반드시 승리하기 위해 당 대표에 나서고자 한다”고 출마 의사를 밝혔다.박 의원은 “이명박·박근혜 정부..
조선닷컴
박지원, 당대표 출마선언…김부겸, 전대 입장발표2014.12.28 (일)
새정치민주연합 박지원 의원이 28일 내년 2·8 전당대회 당 대표 경선에 공식 출마선언을 한다. 박 의원은 이날 오전 11시 국회 정론관에서 출마 기자회견을 연다. 박 의원은 출마 기자회견에서 이번 전대의 의미와 출마 각오, 새정치연합이 나아가야 할 방향 등에 대한 견해를 밝힐 것으로 보인다. 박 의원은 그동안 각..
뉴시스
"표 잃는다" 안 맡아… 與 공무원연금特委 구인난2014.12.27 (토)
새누리당이 공무원연금개혁 특위(연금특위)에 참여할 소속 의원을 찾지 못해 애를 먹고 있다. 오는 29일까지 특위 위원 명단을 확정해야 하지만, 구인난(求人難)이 심각한 것으로 알려졌다.새누리당 관계자는 26일 "2016년 총선이 다가오다 보니 의원들이 표에 도움이 되지 않는 연금 개혁 이슈에 휘말리지 않으려 하고 있다..
김은정 기자
정세균 불출마… DJ비서실장(박지원) 對 盧비서실장(문재인) 대결2014.12.27 (토)
새정치민주연합 정세균 의원이 26일 새 당대표를 뽑는 2·8 전당대회 불출마를 선언했다. 이로써 '빅3(문재인·박지원·정세균) 경쟁 구도'가 깨졌다. 당대표 선거가 문·박 의원의 '양강(兩强) 대결'로 흘러갈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비주류 쪽에서는 '제3 후보' 대안 마련에 부심하고 있다.정 의원은 이날 국회 당대표실..
김경화 기자
김재원 "세월호 특별보상금 현 법체계상 불가능"2014.12.26 (금)
새누리당 김재원 원내수석부대표는 26일 세월호가족 특별위로금 지원 논란에 대해 "법적 근거가 없는 것으로 결국 국가가 마음대로 법을 만들어 국민세금으로 특별위로금을 지급하는 것이 돼 현실적으로 불가능하다"고 밝혔다. 김 수석부대표는 이날 오후 보도자료를 통해 "세월호 가족대책위 전명선 위원장과 부위원장 3명..
뉴시스
문재인 "정세균 불출마, 당 앞날 위해 내린 결단"2014.12.26 (금)
새정치민주연합 문재인 의원은 26일 정세균 의원의 2·8전당대회 불출마와 관련해 "당의 앞날에 대한 뜨거운 사랑에서 내린 결단으로 이해한다"고 밝혔다. 문 의원은 이날 오후 대구경북디자인센터에서 열린 대경포럼 행사에 참석하기 앞서 기자들의 질문에 "개인적으로는 안타깝고 번번이 송구한 마음"이라며 이같이 말했..
뉴시스
정세균, 새정치연합 당 대표 경선 불출마 공식 선언2014.12.26 (금)
정세균 새정치민주연합 의원이 26일 당 대표 경선에 불출마하겠다고 공식 선언했다. 정 의원은 문재인·박지원 의원과 함께 내년 2월 8일 열리는 새정치연합 전당대회의 당권주자 ‘빅3’로 불려왔다.정 의원은 이날 국회에서 기자간담회를 열어 "이번 전당대회를 통해 분열에서 통합으로, 좌절에서 희망으로, 과거에서 미래..
최희명 기자
정세균 " 2·8 전당대회 대표 경선에 나서지 않겠다"2014.12.26 (금)
정세균 " 2·8 전당대회 대표 경선에 나서지 않겠다"
뉴시스
[TV조선]통진당과 야권연대 주도했던 한명숙의 침묵, 언제까지?2014.12.25 (목)
지난 총선 당시 통합진보당과의 야권연대를 이끌었던 한명숙 전 민주통합당 대표는 통진당 해산 이후 침묵을 이어가고 있다. 외부 일정 외에 통진당과 관련한 어떤 인터뷰 요청에도 응하지 않으면서 굳게 입을 다물고 있다. 모 기업 대표에게서 모두 9억원의 금품을 받은 혐의로 2심에서 유죄 판결을 받은 한 의원은 현재 대..
강상구 TV조선 기자
이정희 "박근혜 정권에 의해 정치 보복의 시대 부활…헌재는 권력의 시녀(侍女)"2014.12.25 (목)
이정희 전 통합진보당 대표가 25일 “박근혜 정권에 의해 정치보복의 시대가 되살아났다”며 헌법재판소를 ‘권력의 시녀(侍女)’라고 비난해 논란을 빚고 있다. 헌재의 진보당 해산 결정이 현 정권의 입김이 작용한 정치적 판결이라는 취지의 발언으로 해석된다.이날 오전 통합진보당 당원 100여명과 함께 광주 북구 운정동..
조선닷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