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파트서 휴대용 가스레인지 부탄가스 폭발해 주민 화상

입력 2020.07.11 16:26

폭발한 부탄가스 용기./연합뉴스
폭발한 부탄가스 용기./연합뉴스


11일 오후 2시 57분쯤 충북 음성군 대소면 아파트 2층에서 부탄가스가 폭발했다. 이 폭발로 인해 아파트에 살던 50대 주민이 화상을 입고 119구급대에 의해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가스 폭발로 아파트 유리창이 파손되면서 바깥으로 파편이 튀었지만 추가 인명 피해는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휴대용 가스버너로 음식물을 가열하다 부탄가스가 폭발한 것으로 보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부탄가스가 폭발한 아파트 내부./연합뉴스
부탄가스가 폭발한 아파트 내부./연합뉴스

폭발 충격으로 창문틀이 부서져 있다./연합뉴스
폭발 충격으로 창문틀이 부서져 있다./연합뉴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