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워즈' 출연 배우 앤드루 잭, 코로나로 사망

입력 2020.04.01 06:45 | 수정 2020.04.01 08:29

영화 ‘스타워즈’ 속편 3부작에 출연했던 배우 앤드루 잭(76·사진)이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으로 인한 합병증으로 사망했다.

앤드류 잭
앤드류 잭
31일(현지 시각) 미국 연예매체 TMZ에 따르면 잭은 이날 오전 영국 런던 한 병원에서 코로나 감염증에 따른 합병증으로 숨졌다고 잭의 대변인이 밝혔다. 대변인은 잭의 아내가 코로나 사태로 인해 호주에서 격리 생활을 하고 있으며 잭의 장례식을 치르지 못할 수도 있다고 전했다.

잭은 스타워즈 속편 3부작에서 저항군의 리더 중 한 명으로 출연했으며 영화 ‘어벤져스: 엔드게임’, ‘로빈 훗’, ‘셜록 홈즈’ 등에선 출연 배우들이 영어 억양과 사투리를 다양하게 구사할 수 있도록 코치하는 역할을 맡았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