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는훌륭하다' 이유비, 사나운 개 공격에 줄행랑‥이경규 "천생 방송인" 폭소 [Oh!쎈 리뷰]

  • OSEN
입력 2019.12.02 22:20


[OSEN=김수형 기자] 이유바가 공격성 강한 사나운개를 보며 줄행랑 친 가운데, 이경규가 이를 보며 배꼽이 빠졌다. 

2일 방송된 KBS2TV 예능 '개는 훌륭하다'에서 강릉편 2탄이 그려졌다. 

강릉편 2탄이 그려진 가운데, MC들이 "지금 만난 아이들 중 가장 센 집"이라고 해 궁금증을 안겼다. 
오늘 주인공 옆집인 동네 이장은 "외부사람들 보면 물어버린다"면서 최근 택배기사 손까지 물어버렸다며 걱정을 전했다. 알고보니 주인공인 이름이 '초코'란 개는 어릴 적 트라우마로 사람들을 무는 것 같다고 했다. 

모니터를 본 강형욱은 "이전에는 겁이 나서 무는 방어차원이라 한다면, 정면에서 무는 것은 공격성이 명확한 사례"라면서 좀 더 지켜보기로 했다. 그러면서 '초코'의 행동에 대해 강형욱은 "집에서 행동도 긴장감이 몸에 꽉 차 있다, 짖고 난 다음 보호자를 의식한다"면서 직접 개와 마주하기로 했다. 

먼저 이경규가 문제의 집을 방문했다. 뒤이어 이유비도 방문, 이유비는 강아지의 짖는 소리를 따라하다가 봉변을 당할 뻔했다. '초코'가 공격적으로 뛰어오자 이유비는 뜀박질 수준으로 줄행랑 쳤고, 이를 본 이경규는 "천생방송인 마인드"이라며 웃음보가 터졌다. 

  /ssu0818@osen.co.kr

[사진] '개는 훌륭하다' 방송화면 캡쳐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