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창정, 다섯째 득남 보도에 "아직 태어나지도 않은 애를…"[전문]

입력 2019.11.09 10:18

[스포츠조선닷컴 김준석 기자] 가수 임창정이 득남 보도에 대한 입장을 직접 밝혔다.
9일 임창정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임창정 8일 득남…아들 다섯 둔 오둥이 아빠'라는 제목의 기사를 캡처한 사진과 함께 "오보. 뭐지... 아직 태어나지도 않은 애를... 저렇게 승진하고 싶으신 걸까? 기자님 죄송해요. 아직 힘들게 사투 중입니다. 제목 좀 잘 뽑으세요"라는 글을 게재했다.
이날 한 매체는 "임창정의 출산 임박 소식은 친구들과의 페이스북 대화를 통해 알려졌다"라며 페이스북 대화를 기반으로 보도를 했다.
임창정은 2017년 18세 연하 일반인과 재혼해 넷째 아들을 낳았고, 지난 7월 다섯째 임신 소식을 알린 바 있다.
▶다음은 임창정 인스타그램 글 전문
#오보
모지... 아직 태어나지도 않은 애를... 저렇게 승진하고 싶으신걸까?.... 기자님 ... 죄송해요...ㅠㅠ 아직 힘들게 사투중입니다...ㅠㅠ 제목좀 잘뽑으세요...
narusi@sportschosun.com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