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많은 것 배워"…이현우, 육군 만기 전역→'영웅'으로 '열일' 예고 [종합]

입력 2019.10.19 17:14

[스포츠조선닷컴 이우주 기자] 배우 이현우가 오늘(19일) 전역, 뮤지컬 영화 '영웅'으로 열일을 예고했다.
이현우는 19일 경기도 파주에 위치한 1사단 수색대대에서 약 20개월간의 군 복무를 마치고 전역을 신고했다.
전역 후 이현우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많은 분들이 응원해주신 덕분에 군 생활 잘 마치고 돌아왔습니다. 이른 시간부터 먼 길 찾아와주신 팬 여러분들께도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1사단에서 지내는 동안, 활동을 하면서는 미처 느끼지 못했던 많은 것들을 보고 배웠습니다. 앞으로는 더 좋은 모습 보여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사랑합니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귀엽고 앳된 분위기로 많은 사랑을 받았던 이현우는 한층 늠름해진 모습. 군복을 입고 밝게 미소 짓고 있는 모습이 눈길을 모았다.
아역배우로 데뷔한 이현우는 '태왕사신기', '대왕세종', '공부의 신' 등의 드라마와 '은밀하게 위대하게', '기술자들' 등의 영화로 필모그래피를 차곡차곡 쌓았다. 전역 후에는 뮤지컬 영화 '영웅'을 통해 복귀할 예정이다. 이현우의 열일 예고에 많은 응원이 이어졌다.
한편, 영화 '영웅'은 1909년 10월, 하얼빈에서 이토 히로부미를 사살한 뒤 일본 법정의 사형 판결을 받고 순국한 안중근 의사가 거사를 준비하던 때부터 죽음을 맞이하던 순간까지, 잊을 수 없는 마지막 1년을 그린 작품. 극 중 이현우는 안중근(정성화 분)과 암살 작전을 함께 준비하는 독립군의 막내 '유동하' 역할을 맡았다. '유동하'는 조국을 되찾기 위한 일념 하나로 어린 나이에 독립운동에 나선 인물로, 패기 넘치는 비장함을 선보이며 묵직한 존재감을 발휘할 예정이다.
wjllee@sportschosun.com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