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가양대교에 야생 멧돼지 출몰…사살 후 방역

  • 연합뉴스
입력 2019.10.12 15:19

야생 멧돼지 폐사체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ASF)' 바이러스가 잇따라 검출된 가운데 서울 시내에 야생 멧돼지 한 마리가 나타나 사살됐다.

서울 강서소방서에 따르면 지난 11일 오후 11시30분께 가양대교 남단에 멧돼지가 돌아다니다 인근 자전거 도로로 추락했다는 신고가 들어왔다.

현장에 출동한 구조대원들은 마취총으로 멧돼지를 사살한 뒤 멧돼지가 ASF에 감염됐을 가능성을 고려해 폐사체 주변 도로를 소독하고 사체를 방역 당국에 넘겼다.

앞서 지난 2일 비무장지대(DMZ) 안에서 발견된 야생 멧돼지 사체에서 ASF 바이러스가 검출됐다. 이어 11일 경기도 연천과 강원도 철원의 DMZ 남쪽 민간인 출입통제선(민통선) 안에서 발견된 멧돼지 사체에서도 ASF 바이러스가 검출돼 확산 우려가 커지고 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