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고 158km!' 조상우, LG 타선 1⅔이닝 무실점 제압 [준PO 현장]

  • OSEN
입력 2019.10.10 22:25



 

[OSEN=잠실, 손찬익 기자] 조상우(키움)가 LG의 추격 의지를 잠재웠다.

조상우는 10일 잠실구장에서 열린 LG와의 준플레이오프 4차전서 1⅔이닝 1피안타 3탈삼진 무실점 완벽투를 과시했다. 직구 최고 158km까지 나왔다. 

준플레이오프 두 차례 마운드에 올라 구원승을 따냈던 조상우는 6-5로 앞선 7회 1사 1루서 김동준에 바통을 이어 받았다. 김민성을 우익수 뜬공으로 처리한 데 이어 유강남을 중견수 플라이로 유도하며 이닝을 마무리지었다. 

키움은 8회 빅이닝을 완성하며 조상우의 어깨를 가볍게 했다. 5점차 앞선 상황에서 8회 투구에 나선 조상우는 선두 타자 정주현에게 좌중간 안타를 맞았다. 이후 이천웅, 오지환, 대타 전민수 모두 삼진 아웃으로 제압하며 이닝을 마쳤다. 

조상우는 5점차 앞선 9회 오주원에게 마운드를 넘겼다. /what@osen.co.kr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