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우새' 상견례 프리패스상 이상윤 출격, 母벤져스와 특급 케미

입력 2019.09.14 10:07

[스포츠조선닷컴 정유나 기자] '미운 우리 새끼'에 '엄친아' 배우 이상윤이 출격한다.
오는 15일 방송되는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훈남 배우 '이상윤이 솔직담백한 입담으로 母벤져스는 물론 안방 시청자들의 마음까지 사로잡을 예정이다.
이상윤은 현재 SBS 새 월화드라마 'VIP' 출연을 앞두고 예능과 드라마에서 종횡무진 활약 중이다. 어머니들이 좋아하는 '상견례 프리패스상' 외모를 가진 이상윤이 스튜디오로 등장하자 母벤져스의 얼굴에는 웃음꽃이 피어났다. 어머니들의 "일등 신랑감이다!", "머리도 좋고 인물도 좋다!" 라며 멈출 줄 모르는 칭찬에 화답하듯 이상윤은 현실 사위 느낌을 풍기며 母벤져스와 특급 케미를 뽐냈다.
하지만 이날 '워너비 사위' 이상윤이 어머님들의 관심과 사랑에도 정작 본인은 "쓸쓸하다"며 남모를 외로움(?)을 토로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알고 보니, 딸을 소개해주겠다는 어머님들은 많지만 당사자인 딸들은 상반된(?) 반응을 보인다는 것. 이에, MC 신동엽은 파격적인(?) 해결책을 제시해 이상윤을 충격에 빠트렸다는 후문이다.
한편, 학창시절 상위 1% 성적이었던 '엄친아' 이상윤이 요즘 제대로 속을 썩인 탓에 부모님이 다른 집 아들들을 부러워한다고 밝혀 과연 부모님을 속상하게 한 이상윤의 '미운 짓'은 무엇일지 궁금증을 자아냈다.
외모는 물론 지성까지 겸비한 완벽남 이상윤의 반전매력은 15일 일요일 밤 9시 5분 '미운 우리 새끼'에서 공개된다.
jyn2011@sportschosun.com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