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 조윤희, 야망 눈빛+도도한 자태…걸크러시 변신 [Oh!쎈 컷]

  • OSEN
입력 2019.09.10 09:08


[OSEN=장우영 기자] 배우 조윤희가 야망 넘치는 아나운서로 변신, 안방극장에 짜릿한 걸크러시를 선사한다.

오는 28일 첫 방송 되는 KBS2 새 주말드라마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극본 배유미, 연출 한준서)이 아나운서로 완벽하게 변신한 조윤희의 스틸을 공개했다.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은 뭔가 되기 위해 애썼으나 되지 못한 보통 사람들의 인생재활극이다. 울퉁불퉁 보잘것없는 내 인생을 다시 사랑하고 소소하지만 확실한 행복을 찾아가는 ‘소확행’ 드라마로 올가을 안방극장에 행복한 웃음을 선사할 예정이다.

극 중 전직 아나운서 출신의 야심 넘치는 재벌가 사모님 김설아로 파격적인 변신을 꾀할 조윤희는 앞서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에서 맡은 아나운서 역할을 보다 자연스럽게 소화해내고 싶어 아카데미 레슨까지 받았다고 밝혔기에 새로운 변신이 기대된다.

이날 공개된 사진 속 조윤희는 야망 가득한 눈빛과 우아한 자태를 내뿜으며 머리부터 발끝까지 현직 아나운서라 해도 믿을 만큼 캐릭터와 혼연일체 된 모습을 보여준다. 벌써부터 ‘김설아’에 완벽 이입한 듯 자신감 넘치는 표정은 이목을 집중시킨다. 또한 뉴스를 진행하는 모습에서 김설아의 야망 가득한 눈빛과 걸크러시 카리스마가 고스란히 느껴져 사진만으로도 드라마의 기대지수를 높이고 있다.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 제작진은 “조윤희가 머리부터 발끝까지 김설아 역에 완벽하게 녹아들었다. 제 옷을 입은 듯이 잘 어울린다”며 “김설아 캐릭터를 통해 조윤희가 어떤 활약을 펼칠지 많은 관심과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스틸컷부터 남다른 아우라로 기대감을 높이고 있는 조윤희의 변신은 오는 28일 오후 7시 55분 첫 방송되는 KBS2 새 주말드라마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에서 공개된다. /elnino8919@osen.co.kr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