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날두 앞에서 메시 연호” CNN, 노쇼 사건 집중보도

  • OSEN
입력 2019.08.04 07:09


[OSEN=서정환 기자]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4, 유벤투스)의 결장사건이 미국에서도 공감을 얻고 있다. 

호날두는 지난 달 26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유벤투스와 ‘하나원큐 팀 K리그’ 올스타팀과 친선경기에 결장하면서 팬들의 공분을 샀다. 당초 호날두가 45분 이상 출전할 것으로 계약한 사실이 알려지면서 경기장엔 6만 3000여 명의 관중들이 들어찼다. 하지만 이날 호날두는 경기에 뛰지 않았고, 아무런 사과나 해명 없이 이탈리아로 돌아갔다. 

CNN은 3일 “호날두를 보러 온 한국팬들이 실망감을 감추지 못했다. 이들은 호날두 앞에서 메시의 이름을 연호했다. 일부 팬들이 입장권 반환을 요구하며 집단소송을 진행하고 있다”고 전했다. 

유벤투스는 K리그의 항의서한에 “비판을 수용할 수 없다”고 반박했다. 유벤투스는 교통체증 등 외부요인을 이유로 주최 측에 모든 책임을 묻고 있다. 하지만 K리그는 “유벤투스가 거짓 주장을 하고 있다”고 맞서고 있다. 

유벤투스는 해당사안에 대한 CNN의 답변요청에도 ‘노코멘트’로 일관했다. 유벤투스는 “계약에 관해서는 법무팀이 법적으로 대응할 것”이라 덧붙였다. 

CNN은 “한국 팬들의 분노에도 불구 유벤투스는 공식홈페이지를 통해 아시아투어가 성공적이었다고 평했다”며 유벤투스의 자화자찬을 꼬집었다. / jasonseo34@osen.co.kr 


관련기사를 더 보시려면,

BBC "호날두 노쇼,韓축구팬들 정신적 고통 보상받는다" 스포츠조선=전영지 기자
호날두 ‘노쇼’, 주최측 책임있다… 팬 1명당 37만원 배상 황민규 기자
‘이래서 노쇼 안했나?’ 호날두, 중국에서 축구선수 영향력 1위 OSEN
상 주면 '노쇼' 없죠… 두바이까지 날아간 호날두 성진혁 기자
‘발롱도르 노쇼’ 호날두, 이번에는 ‘시상식 수상태도 논란’ OSEN
호날두 2년 연속 '노쇼'에 뿔난 FIFA, 시상식 내내 언급 無 OSEN
'날강두' 호날두, 이번에는 시상식 노쇼, 그는 그 시간에 무엇을 했을까? 스포츠조선=박찬준 기자
K리그, 더페스타 '호날두 노쇼' 위약금 내라… 소송 초읽기 뉴시스
'호날두 찾아간 유튜버' 조회수 300만 돌파…외신에서도 세계토픽 OSEN
'먹튀' 호날두 여전히 뻔뻔해?…"돈벌이 NO! 발자취 남기고 싶다" 스포츠조선=최만식 기자
겸손 모르는 호날두의 자화자찬 "나와 메시의 차이는…" OSEN
"한국서 왜 그랬어?"… 호날두, 직접 찾아간 한국팬 질문도 외면 OSEN
'또 다른 증거가? ,호날두 노쇼' 주관사 더페스타 경찰 압수수색 스포츠조선=이원만 기자
日매체의 비아냥, "호날두 노쇼? 유벤투스와 伊는 아무도 관심 없다" OSEN
호날두 노쇼 사태 본 英..."韓 팬들은 그를 사기꾼이라 생각" OSEN
호날두 노쇼에 운 韓, 더 열받게 하는 中日...'또 피해자인 척 하네' OSEN
'호날두 노쇼' 유벤투스 "서울서 6만6000석 매진" 자랑 안소영 기자
K리그 감독들 호날두에 일침 "스타가 팬 위에 군림 못해" 안별 기자
'날강두'로 전락한 호날두, 축구팬들은 '우리형'을 묻었다 뉴시스
"유벤투스에 따졌지만 돌아온 건 '호날두가 뛰기 싫대'" 이정민 기자
'호날두 노쇼'-'메시 사건' 비교해보니… 9년 전 주최사 문 닫아 스포츠조선=최만식 기자
'호날두 노쇼', 도대체 어디까지 '호구' 만들었나 OSEN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