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C리뷰]"남친노래 정말잘해"…'복면가왕' 트루디 '♥이대은' 향한 '하트뿅뿅'

입력 2019.07.29 08:45

[스포츠조선 고재완 기자]래퍼 트루디가 남자친구이자 프로야구 KT위즈 투수 이대은에 대해 언급해 눈길을 끌었다.
28일 방송한 MBC '복면가왕'에서는 래퍼 트루디가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방탄모래성과 만리장성이 1라운드 대결을 펼쳤다. 이들은 일반인 판정단 투표 결과 1표 차이라는 박빙의 승부를 펼친 끝에 54대45로 방탄모래성이 2라운드에 진출했다.
이후 1라운드에서 탈락한 만리장성은 준비한 솔로곡 블랙핑크의 '불장난'을 열창했다. 그리고 가면을 벗은 만리장성의 주인공은 래퍼 트루디였다.
Mnet '언프리티 랩스타2'에 출연했던 트루디는 "우연치 않게 참가했다. 연습기간이 짧았기 때문에 연습기간이 필요해서 이제 나타나게 됐다"고 말했다. 패널로 출연한 우주소녀 엑시는 "같은 시즌에 참가했기 때문에 트루디를 바로 알아봤다"고 말했다. 그는 "윤미래의 목소리를 닮았다"는 평가에 "너무 영광이고, 음악 열심히 하겠다"고 기뻐했다.
이날 MC 김성주는 ""프로야구 이대은 선수와 공개열애 중이다"라고 말했고 트루디에게 "이대은도 노래를 잘하나"라고 물었다. 이에 트루디는 "진짜 잘해요. '복면가왕' 할 수 있을 거 같아요. 그 정도로 잘해요"라고 말했다. 이에 김성주가 "공을 그렇게 잘 던지는데 노래도 잘 한다고요"라고 묻자 트루디는 "그렇다"며 웃었다.
김성주는 "그럼 다리 좀 놔줄 수 있습니까"라면서 MC본능을 선보이기도 했다.
또 "'복면가왕'에 출연하며 이대은에게 도움을 받았나"라는 질문에는 "선생님으로 많이 배웠다. 진짜 한 번 와야 된다"라고 말했다. 이에 김성주는 "시즌 중이시니까 끝나고 연락 드리겠다"고 섭외 의지를 불태웠다.
이날 트루디는 "가면을 쓰고 관객 앞에서 노래를 하다가 벗고 랩을 하니까 울컥했다"며 "사람을 많이 만나고 싶다"면서 출연 소감을 전하기도 했다.
고재완 기자 star77@sportschosun.com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