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입장]하하♥별, 오늘(15일) 셋째 득녀 "산모·아이 모두 건강"

입력 2019.07.15 14:44

[스포츠조선닷컴 정안지 기자]가수 겸 방송인 하하와 가수 별 부부가 세 아이의 부모가 됐다.
15일 하하와 별 소속사 콴엔터테인먼트 측은 "별이 오늘(15일) 12시40분에 셋째 딸을 출산했다. 산모와 딸 모두 모두 건강하다"라고 밝혔다.
이 관계자는 "하하는 오늘 오전부터 쭉 별의 곁을 지켰다. 딸 출산에 아주 기뻐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앞서 별은 지난 1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두근두근"이라며 셋째 아이 출산을 앞두고 떨리는 마음을 전하기도 했다.
한편 하하와 별은 지난 2012년 결혼해 이듬해 첫 아들을, 2017년에 둘째 아들을 낳았다. 이어 부부는 이날 셋째 딸을 출산하며 '다둥이' 부모 대열에 합류하게 됐다.
anjee85@sportschosun.com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