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신도시 계획부지서 멸종위기종 '금개구리' 발견

입력 2019.07.11 16:38

인천 신도시 계획부지에서 멸종위기종인 금개구리가 발견됐다.

계양신도시 계획부지서 발견된 금개구리. /인천녹색연합 제공
계양신도시 계획부지서 발견된 금개구리. /인천녹색연합 제공
인천녹색연합은 인천 계양테크노밸리신도시(계양신도시) 계획부지에서 금개구리 393개체를 발견했다고 11일 밝혔다.

인천녹색연합은 지난달 15∼20일 아태양서파충류연구소와 공동으로 계양신도시 계획부지 일대에서 금개구리 서식 현황을 조사했다.

한국의 고유종인 금개구리는 연두색 몸체에 등에는 두 줄의 금색 선이 있다. 환경부가 지정한 멸종위기 야생생물 2급에 해당한다.

이 단체 관계자는 "인천에서 그동안 각종 개발사업으로 금개구리와 맹꽁이 등 멸종위기 양서류가 원래 서식지에서 쫓겨났다"면서 "계양신도시 계획부지 중 논습지는 도시 열섬현상과 대기오염을 감소시키는 중요한 공간인 만큼 신도시 계획을 전면 재검토해야 한다"고 말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