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리스마 대결"…이성민 VS 유재명, 역대급 첫 만남 [화보]

입력 2019.06.15 11:01

[스포츠조선닷컴 정안지 기자]대한민국 최고 연기 괴물들의 격돌을 예고한 올 여름 첫 번째 범죄 스릴러 '비스트'가 이성민, 유재명의 '씨네21' 화보를 공개했다.
영화 '비스트'는 희대의 살인마를 잡을 결정적 단서를 얻기 위해 또 다른 살인을 은폐한 형사 '한수'와 이를 눈치챈 라이벌 형사 '민태'의 쫓고 쫓기는 범죄 스릴러. 공개된 화보는 대한민국 최고 연기 괴물 이성민과 유재명의 역대급 첫 만남을 담아 눈길을 끈다.
블랙, 네이비 톤의 멋스러운 슈트 스타일링을 선보인 두 사람은 올 여름 첫 번째 범죄 스릴러 '비스트'에서 범인을 잡기 위해 살인을 은폐한 형사 '한수'와 이를 눈치챈 라이벌 형사 '민태'로 분해 치열한 심리전과 팽팽한 대결을 예고한다.
이성민, 유재명은 한 공간 속에서도 각자의 목표에만 집중하는 듯 정면을 응시하고 있어 극 중 두 사람이 선보일 강렬한 대립을 기대케 하며, 이성민은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고 범인을 쫓는 형사 '한수'와 같이 강인함과 집념을, 유재명은 원칙을 중요시하는 냉철한 형사 '민태'와 같이 무표정함 속 날카로운 눈빛을 선보여 관심을 높인다.
한편, 이성민은 '비스트'를 비롯해 세 작품을 함께한 이정호 감독의 '방황하는 칼날'로 '씨네21' 표지를 처음 장식했던 기억을 떠올렸으며, 유재명은 '비스트'를 통해 처음으로 '씨네21' 표지를 장식하게 된 특별한 인연을 밝혀 더욱 시선을 사로잡는다. 이처럼 영화 속 적인지 동지인지 알 수 없는 캐릭터의 묘한 케미를 드러내며 독보적인 매력을 선사한 두 사람의 화보와 직접 들려주는 영화 속 이야기는 6월 18일 발행되는 '씨네21'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성민과 유재명의 강렬한 서스펜스를 기대케 하는 올 여름 첫 번째 범죄 스릴러 '비스트'는 오는 6월 26일 개봉한다.
anjee85@sportschosun.com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