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트롯' 송가인 "무녀 어머니, 내 뒷바라지 때문에 굿당도 팔았다"

입력 2019.06.05 08:29

[스포츠조선 조윤선 기자] '미스트롯' 송가인이 부모님께 효도를 다짐했다.
4일 밤 방송된 TV조선 '아내의 맛'에서는 진도 본가를 찾은 송가인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송가인은 가족들과 만나 '미스트롯' 이야기를 나누며 "마지막 방송 봤을 때 어땠냐"고 물었다.
이에 송가인의 가족들은 "두 번 울컥했다. 너무 대단하더라. 우리 은심이"라며 기특해했다. 특히 어머니는 "사람들이 다 눈물바다였는데 가인이가 '엄마, 아빠 돈 너무 많이 갖다 썼다'고 말한 거에 웃었다"고 밝혔다.
앞서 송가인은 '미스트롯' 결승 인터뷰 당시 "엄마, 아빠한테 너무 고맙고 미안하다. 돈을 너무 많이 갖다 썼다"며 눈시울을 붉힌 바 있다.
이에 MC 이휘재는 "돈을 어디에 쓴 거냐"고 물었고, 송가인은 "엄마, 아빠가 먹을 거 못 먹고, 입을 거 못 입으면서 뒷바라지를 다 해주셨다. 무녀인 어머니께서는 굿당도 파셨다"고 답했다. 이어 "돈 많이 벌어서 효도해드려야 된다"고 덧붙였다.
supremez@sportschosun.com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