헝가리 사고 목격자 "몇 초만에 가라앉아...구명조끼 꺼낼 시간 없었을 것"

입력 2019.05.30 09:27

29일(현지시각) 헝가리 부다페스트 다뉴브강에서 한국인 33명이 탑승한 ‘하블라니(헝가리어로 인어)’ 유람선이 다른 유람선과 충돌해 7명이 사망하고, 19명이 실종됐다.

헝가리 현지매체는 이날 목격자들의 증언을 통해 사건의 모습을 전했다. 한 목격자는 헝가리 현지매체와의 인터뷰에서 "갑자기 하블라니호가 뒤집혔으며, 이후 빠르게 가라앉았다"고 전했다.

헝가리 부다페스트 다뉴브강에서 유람선이 침몰해 7명이 사망했다./ AFP
헝가리 부다페스트 다뉴브강에서 유람선이 침몰해 7명이 사망했다./ AFP
선박 운항사 대변인(Mihály Tóth)도 현지매체에 "유람선이 몇 초만에 가라앉았다"며 "배에는 구명조끼가 있었지만, 승객과 승무원이 이를 챙길 수 있었을지 의문"이라고 말했다. 이어 "배가 너무 빠르게 침몰해 경보를 발령할 수도 없었다"고 전했다.

현지매체는 다뉴브 강변 마가렛 다리 근처에서 사고가 발생했고, 침몰된 선박도 다리 기둥 근처에서 발견됐다고 전했다.

헝가리 유람선이 가라앉은 다리 근처
헝가리 유람선이 가라앉은 다리 근처
헝가리 소방당국 등은 폭우가 쏟아지는 현장에서 소방선 등을 동원해 구조와 수색 작업을 벌이고 있다. 헝가리 경찰은 구조선을 제외하고, 부다페스트 다뉴브강의 모든 선박운항을 중지할 것을 요청한 상황이다.

헝가리 국영방송에 따르면, 구조된 8명은 인근병원으로 후송돼 저체온증 등 때문에 치료를 받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한 구조대원은 헝가리 국영방송에 " 다뉴브 강의 물이 10~12도 정도밖에 되지 않았다"고 말했다.

구조 당시 한명은 의식이 없었으나 현재 의식을 찾은 것으로 알려졌다. 사고직전 천둥번개와 폭우가 계속돼 물살이 강해져 구조자 한명은 사고 지점에서 약 3.2㎞ 떨어진 곳에서 발견되기도 했다.

헝가리 유람선 침몰에 구조보트가 수색을 하고 있다./ 로이터
헝가리 유람선 침몰에 구조보트가 수색을 하고 있다./ 로이터
헝가리 경찰은 구조선을 제외하고, 부다페스트 다뉴브강의 모든 선박운항을 중지할 것을 요청한 상황이다.

한편, 침몰한 하블라니 유람선의 소유 회사인 파노라마 덱은 이 배가 길이 27m의 이중갑판 선박으로 최대 60명을 태울 수 있다고 알려졌다. 2003년 운항을 시작한 이 유람선은 정기적으로 유지·보수를 받았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관련기사를 더 보시려면,

文대통령, 헝가리 오르반 총리와 통화 "구조 협조 요청" 박정엽 기자
文대통령 "세월호 구조대 파견하라… 중요한 것은 속도" 박정엽 기자
해경도 특수구조단 요원 6명 헝가리로 파견…"다뉴브강 수색 지원" 권오은 기자
여행사 "부다페스트 야경 크루즈 중단…도보로 대체" 안별 기자
헝가리 당국 "생존자 찾을 가능성, 희망 없다 말하기 싫지만…" 이선목 기자
헝가리 경찰, 한국 시각 오후 5시 ‘유람선 침몰’ 브리핑 이다비 기자
참좋은여행사 "여행자보험 전원가입…60억 배상책임보험도" 최지희 기자
[속보] 외교부 "헝가리 관광객, 구명조끼 착용 안해" 윤희훈 기자
강경화 현지 급파… "유람선 관광객 구명조끼 착용안해" 윤희훈 기자
文대통령, 헝가리 사고 대책회의 주재..."실종자 구조·수색 위해 외교채널 총동원하라" 박정엽 기자
침몰한 헝가리 유람선 '하블라니'호, 과거에도 경미한 사고 안소영 기자
귀국 사흘 앞두고… 비극이 된 8박 9일 동유럽 6개국 여행 진상훈 기자
"비용회수 어려워"… 악천후 속 유람선관광 강행한 이유는 심민관 기자
소방청, 침몰 현장에 '심해잠수사' 등 국제구조대 12명 급파 고성민 기자
고개 숙여 사과하는 참좋은여행 관계자…"수습 최선 다할 것" 이진한 기자
구명조끼 안내 못받아… 좁은강에 여러대 다녀 충돌 위험 이종현 기자
文대통령, 헝가리 유람선 침몰 사고에 공무원 격려 오찬 취소 박정엽 기자
[사진] 부다페스트 유람선 침몰…악천후로 구조 작업도 난항 손덕호 기자
"괜히 무섭다"...유람선 사고에 참좋은여행 '여행 취소' 문의 잇따라 안별 기자
헝가리 당국 "구조작업 장기화될 수도"…SNS선 "시간당 14mm의 장대비" 이경민 기자
사고당시 폭우·번개… 왜 관광 강행했나 책임 논란 나올듯 윤희훈 기자
유람선 탑승자는 참좋은여행 관광객… "현지인솔자가 판단해 탑승" 손덕호 기자
文대통령 "모든 자원 총동원해 구조활동 벌이라" 지시 박정엽 기자
헝가리 유람선 침몰…한국인 33명 중 7명 사망·19명 실종
부다페스트 유람선 침몰… "7명 사망, 7명 구조, 19명 실종" 윤희훈 기자
6살 손녀와 3代가족 실종… 오누이도 한명만 구조 권오은 기자
여행사 측 "탑승객들, 사고 당시 선실서 하선 준비…구명조끼 안 입은 듯" 최지희 기자
충돌 추정 대형유람선 황급히 우회전… 침몰사고 당시 영상 나왔다 권오은 기자
침몰 하블라니호는 60인승 유람선… 관광객 "구명조끼 없어" 권오은 기자
외교부, 유람선사고 안 시점·사망자 수 1~2회 바꿔 윤희훈 기자
[1차 브리핑 전문]"헝가리 침몰한 유람선 다른 대형 유람선과 추돌한 듯" 최지희 기자
외교부 신속대응팀 출국…"신속한 인명구조에 만전" 인천=최상현 기자
가족위주 관광객 9팀 꿈꿔왔던 8박9일 여행이… 6세 여아, 생존자에 없었다 권오은 기자
강경화 외교장관 출국..."수색 등 헝가리 정부와 협의할 것" 인천=김우영 기자
외교부 "유람선 침몰 사망자 2명 신원확인" 윤희훈 기자
헝가리 유람선 침몰 생존자 7명 중 6명 퇴원 연지연 기자
참좋은여행 "투어 복귀중 대형크루즈가 뒤에서 들이받았다" 김우영 기자
'헝가리 유람선 침몰' 구조자 7명 명단…6세 여아 없어 권오은 기자
"완벽한 크루즈 여행" vs "안전 무시한 투어"… '극과 극' 후기 전효진 기자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