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병재, 매니저 유규선과 YG 동반 퇴사

입력 2019.05.21 15:31

방송인 유병재가 매니저 유규선 씨와 함께 YG엔터테인먼트를 떠난다.

YG엔터테인먼트는 21일 "유병재 씨와 계약 만료를 앞두고 논의한 끝에 매니지먼트 업무를 6월 초 종료하기로 합의했다"며 "그의 앞날을 응원하겠다"고 전했다.

방송인 유병재와 매니저 유규선 씨. /조선DB
이에 앞서 이날 오전에도 유병재와 함께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 출연하며 인기를 얻은 매니저 유규선씨의 YG 퇴사소식이 전해지기도 했다.

유병재와 매니저 유 씨가 YG를 동반 퇴사하면서 향후 독자회사를 설립할 가능성이 크다는 이야기가 나온다.

tvN ‘SNL 코리아’ 작가 겸 배우로 활동하며 이름을 알린 유병재는 이후 MBC ‘무한도전’ 식스맨 특집, ‘전지적 참견 시점’ 등에 출연하며 인기를 얻었다. 2015년 YG와 파격적인 전속계약을 체결하며 토크 콘서트를 열고 유튜브 채널을 개설하기도 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