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일 전국 곳곳 비… 미세먼지 '좋음'

입력 2019.05.18 17:00

일요일인 19일 전국 곳곳에서 빗방울이 떨어지는 가운데 공기는 맑겠다. 서해상에 위치한 기압골의 영향으로 전국이 종일 흐린 날씨를 보이겠다.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시민들이 우산을 쓰고 걸어가는 모습. /장련성 객원기자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아침 최저기온은 전국이 14~19도 분포를 보일 것으로 예보됐다. △서울 18도 △대전 18도 △대구 17도 △전주 19도 △광주 18도 △부산 18도 △춘천 17도 △강릉 16도 △제주 20도 등이다.

비 소식에 때이른 더위는 한풀 꺾일 전망이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24도 △대전 24도 △대구 22도 △전주 26도 △광주 25도 △부산 22도 △춘천 25도 △강릉 23도 △제주 24도 등으로 전국이 19~26도의 분포를 보이겠다.

수도권과 강원도 일대는 이날 오전부터 이튿날인 20일 정오까지 5~20㎜의 비가 내릴 것으로 보인다. 전남·경남·제주도에선 산발적인 비가 내리는 가운데, 강풍 특보가 발효된 제주도는 이날 오후까지 바람이 강하게 불어 시설물 관리와 안전사고에 유의해야 한다.

미세먼지는 대기확산과 강수의 영향으로 전국에서 '좋음' 수준을 보이겠다.

모든 해상에는 짙은 안개가 끼고, 제주도를 비롯한 서해·남해 먼바다에는 바람이 강하게 불고 물결도 높겠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 앞바다에서 0.5~2.5m, 남해·동해 앞바다에서 0.5~3m로 일겠다. 먼바다 파고는 서해 1~4m, 남해 2~4m, 동해 1~3m로 예보됐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