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트넘, '맨시티전 영웅' 요렌테 방출한다

입력 2019.04.19 16:14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토트넘이 유럽챔피언스리그의 영웅 페르난도 요렌테와 작별을 준비 중이다.
19일(한국시각) 영국 일간지 데일리메일은 '새로운 공격수를 찾는 토트넘이 시즌 종료 후 요렌테를 잡지 않기로 했다'고 보도했다. 해리 케인의 백업인 요렌테는 그간 쏠쏠한 활약을 펼쳤다. 특히 지난 맨시티와의 유럽챔피언스리그 8강 2차전에서 결승골을 폭발시켰다. 요렌테는 손흥민과 찰떡 궁합으로 국내팬들에게도 인지도가 높다.
하지만 요렌테는 올 시즌을 끝으로 토트넘과 계약이 만료된다. 토트넘은 요렌테를 잡는 대신, 케인의 백업으로 더 젊은 공격수를 찾기로 했다.
박찬준 기자 vanbasten@sportschosun.com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