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스' 강주은, 김구라와 동갑 케미…"구라까고 있지 말고"

입력 2019.04.17 23:43

[스포츠조선 남재륜 기자] '라디오스타' 배우 최민수 아내 강주은이 김구라와 동갑 케미를 선보였다
17일 오후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서는 '우리 집에 연예인이 산다' 특집으로 진행, 강주은, 정경미, 권다현, 임요환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강주은은 "(최민수가) 많이 놀라더라. '나를 초청해야 하는데 왜 주은이냐'고 물어보기도 했다"고 전했다.
MC 김구라는 강주은에 대해 "너무 재미있으신 분이다"라며 "최민수 형을 떼어놓고 보면 친구 할 수 있지만, 당시 친구를 하자고 할 때 거부했었다. 앞으로 점점 편해질 수 있다"고 난감해했다.
이에 강주은은 "여기서 구라까고 있지 말고"라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강주은은 김구라에 대해 "두 번 촬영하면서 느꼈는데 너무 좋은 분이다. 그래서 친구 해야겠다고 생각했다. 구라 친구를 잘 몰랐는데 같이 얘기를 나누다 보니 너무 반전이더라. 우리 나이에는 갱년기에 들어가니 공유할 이야기도 많다"며 친근감을 보였다.
sjr@sportschosun.com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