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냉부해' 이말년 "인터넷 방송 5년째…수입은 억대 연봉 정도"

입력 2019.03.25 23:21

[스포츠조선 조윤선 기자] '냉장고를 부탁해' 이말년이 인터넷 방송 수입을 공개했다.
25일 밤 방송된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는 '웹툰계 스타' 이말년, 주호민 작가가 출연했다.
이날 이말년은 인터넷 방송에 대해 "주 5일, 매일 6시간씩 방송한다. 원래 처음에는 방송하고 싶을 때만 했는데 벌써 5년째 했다"고 말했다. 이어 "구독자는 라이브 방송은 30만 명 정도, 유튜브는 45만 명 정도 된다"고 덧붙였다.
또 이말년은 수입 질문에 "부장님 월급 정도 되는 거 같다"고 답했다. 하지만 주호민은 "대기업 안 다녀본 친구라 모른다"고 지적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김성주는 "억대 연봉이 되는 거냐"고 물었고, 이말년은 "그렇다"고 솔직하게 답했다.
supremez@sportschosun.com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