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식하는 날' 박준형 "김지혜, 이동준 샤워신에 침 흘리는 모습 보기 싫어" 질투

입력 2019.03.25 09:55

[스포츠조선 조윤선 기자] 개그맨 박준형이 질투심을 드러냈다.
26일 밤 방송되는 SBS 플러스 '외식하는 날'에서는 박준형이 와이프 김지혜에게 "농구선수 이동준의 샤워씬을 보며 침 흘리는 모습이 보기 싫었다"고 이야기했다.
김지혜는 과거 외식하는 날에서 농구선수 이동준, 이승준이 나온 영상 중 샤워씬을 보며 과도한 감탄을 자아내 웃음을 유발한 적이 있다. 이 방송을 봤던 박준형은 농구선수 이동준 이승준 형제에게 "압도적인 비주얼로 방송 하는 거 잘 보고 있습니다. 좋겠습니다 아주~" 라고 부러움이 깃든 말투로 메시지를 띄워 웃음을 유발했다.
박준형은 농구형제를 다양한 방법으로 흉내 내보지만 오히려 웃음을 유발해 웃픈 상황을 연출한다. 이에 딸들까지 가세해 "나도 잘생긴 사람을 좋아한다. 아빠보다 못생긴 사람은 세상에 없다"고 언급해 박준형은 당혹스런 마음을 감추지 못한다.
한편, 김지혜X박준형 가족은 오랜만의 나들이에서 오리 회전구이를 먹으러 간다. 평소 입이 짧은 딸들은 오리회전구이의 맛에 반해 식욕이 폭발한다. 이들은 오리고기에서 "소고기, 오리고기, 돼지고기의 모든 맛을 느낄 수 있다"며 극찬을 아끼지 않았고 전했다.
김지혜X박준형 가족의 티격태격한 현실부부 케미 발산한 외식 현장은 26일 화요일 밤 9시 SBS플러스 '외식하는 날'에서 방송된다.
supremez@sportschosun.com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