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탈출2' 강호동, 피오 질투 "단독 광고도 찍어" 폭소

입력 2019.03.17 22:56

[스포츠조선닷컴 정유나 기자]'대탈출2' 피오가 높아진 인기를 자랑했다.
17일 첫 방송된 tvN '대탈출2'에서는 강호동, 김종민, 김동현, 신동, 유병재, 피오가 오랜만에 모인 모습이 그려졌다.
첫 촬영 전, 6명의 멤버들은 한 식당에서 사전모임을 가졌다.
피오만 빼고 5명의 멤버가 모두 한 자리에 모였다. 이에 멤버들은 "요즘 피오가 대세다"고 말했다. 이를 들은 강호동은 "그러다 말 것이다. 단독으로 광고도 찍었더라"라며 질투아닌 질투를 해 웃음을 안겼다.
jyn2011@sportschosun.com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