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국무부 "미일 외교수장, 한미일 협력 강화…北 FFVD 재확인"

  • 연합뉴스
    입력 2019.02.23 00:12 | 수정 2019.02.23 00:14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은 지난 21일 고노 다로(河野太郞) 일본 외무상과 전화통화를 하고, 북한과 그밖의 공동 도전에 대한 통일적 접근에 있어 한국과 함께 3국 협력을 강화하기로 약속했다고 국무부가 22일(현지시간) 밝혔다.

    폼페이오 장관과 고노 외무상은 또 북한의 최종적이고 완전하게 검증된 비핵화(FFVD)와 양국의 긴밀한 협조 유지에 대한 공동의 약속을 재확인했다고 국무부는 전했다.

    두 장관은 또 대북 관여 정책의 차후 단계에 대해서도 논의했다고 국무부는 덧붙였다.

    한편, 고노 외무상은 폼페이오 장관과의 통화에서 북한의 비핵화에 대한 미일의 연대 방침을 확인했다고 NHK 등이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고노 외무상은 전날 밤 폼페이오 장관과 통화한 뒤 기자들에게 "핵무기뿐 아니라 생화학 무기를 포함한 대량파괴무기의 완전하고 검증 가능하며 불가역적인 폐기와 미사일의 폐기를 위해 미일은 계속 연대하고 있는 만큼 (미일의) 방향성은 딱 맞아떨어지고 있다"고 말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