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혼자산다' 화사, 짜장라면+트러플오일 "품격이 다른 맛"

입력 2019.02.22 23:37

[스포츠조선닷컴 이지현 기자] 가수 화사가 품격이 다른 짜장라면을 선보였다.
22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혼자 놀기의 끝판왕 화사의 바쁜 하루와 한혜진이 절친이자 모델인 김원경과 함께 하와이로 여행을 떠나 모델 20주년 기념 셀프 화보를 찍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화사는 짜장라면으로 아침을 시작했다. '대가' 화사의 짜장라면은 물을 졸이고 트러플 오일 듬뿍 올렸다. 화사는 "품격이 다르다. 느끼하고 향미를 진하게 느끼고 싶어서 과하게 오일을 넣었다"고 밝혔다.
이후 계란 노른자와 인스턴트 미트볼을 곁들인 한상차림을 만들었다. 화사의 먹방은 보는 이들의 침샘을 자극시키며 또 한 번 먹방 트렌드를 이끌었다.
배를 가득채운 화사는 다시 이불을 덮고 침대로 뛰어들며 행복한 휴일을 만끽했다.
olzllovely@sportschosun.com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