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0일 수출 11.7%↓…반도체 조정에 석달째 감소 우려(2보)

입력 2019.02.21 09:36

2월 수출이 반도체의 가격 하락, 대중국 수출 부진 등 영향으로 1년 전 같은 기간과 비교해 감소세를 보이고 있다.

21일 관세청에 따르면 이달 1일부터 20일까지 수출은 233억달러로 1년 전 같은 기간보다 11.7% 감소했다.

이달 수출이 마이너스로 확정되면 지난해 12월 이후 전년 동기 대비로 석 달째 줄어들게 된다. 3개월 연속 수출 감소는 2015년 1월부터 2016년 7월까지 19개월 연속 줄어든 이후 처음이다.

품목별로 보면 반도체가 27.1% 줄어 감소 폭이 가장 컸다. 국가별로는 중국으로의 수출이 13.6% 줄어 최대 감소 폭을 보였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