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라마다앙코르 호텔 화재…1명 사망, 19명 부상

입력 2019.01.14 21:06 | 수정 2019.01.14 21:49

14일 오후 4시 56분 충남 천안시 서북구 쌍용동 천안라마다앙코르 호텔에서 발생한 화재로 1명이 숨지고 19명이 다쳤다. 이 중 3명은 중상인 것으로 알려졌다.

14일 오후 충남 천안시 서북구 쌍용동 천안라마다앙코르 호텔에서 발생한 화재로 대피한 시민 2명이 창문에 걸터앉아 구조를 기다리고 있다. /연합뉴스
소방당국에 따르면 숨진 김모(50)씨는 호텔 지하 1층에서 발견됐다. 중상자 3명 중 1명은 기도에 화상을 입었고, 2명은 연기 흡입에 따른 중상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들은 인근 병원 세 군데에 각각 나뉘어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나머지 16명은 경상을 입은 것으로 확인됐다.
부상자 중에는 화재 진압에 나섰다 연기를 마신 소방대원 4명도 포함돼있다.

화재는 이날 오후 4시 56분쯤 발생했다. 소방당국은 대응 1단계를 발령하고 신고 5분 만인 오후 5시 1분에 화재 현장에 도착해 불길을 잡기 시작했다. 오후 5시 34분쯤에는 대응 2단계로 상향하고 소방차 64대와 소방 인원 230여명을 동원했다. 소방당국은 현재 큰 불길은 잡았지만 아직까지 마무리 진화 단계에 있다.

14일 오후 충남 천안시 서북구 쌍용동 천안라마다앙코르 호텔 지하에서 화재가 발생하며 검은 연기가 뿜어져 나오고 있다. /연합뉴스
지하 5층, 지상 21층으로 객실 420실을 갖춘 이 호텔은 지난해 9월 문을 열었다. 소방당국은 발화 지점을 지하 1층으로 보고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 중이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