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연예대상]이상윤-강경헌 신인상 수상 "첫 예능, 동료들 덕분"

입력 2018.12.28 21:36

[스포츠조선닷컴 이지현 기자] 이상윤, 강경헌이 'SBS 연예대상' 신인상을 수상했다.
28일 방송된 '2018 SBS 연예대상'에서는 박수홍, 한고은, 김종국의 진행으로 열렸다.
이날 남자 신인상 후보에는 '미운 우리 새끼' 배정남, '인기가요-미추리' 송강, '집사부일체' 이상윤이 오른 가운데, 이상윤이 수상했다.
이상윤은 "예능을 할 수 있을거라 생각 못했는데 상까지 받아서 신기하다. 예능을 거의 안한 사람이라 챙겨주신 것 같다"라며 "'집사부일체' 사랑의 힘으로 받은거 같다고 고생하는 스태프들에게 감사 인사를 먼저 전했다.
이어 "지인이 '캐릭터를 잘 잡았다'고 칭찬해 줬다. 사실 제가 캐릭터를 잡을 능력도 없는 사람인데 많은 분들이 이야기 해주신 것이 제가 그렇게 보일 수 있게 세 명의 형제들이 도와준 덕분이었다"라며 함께 출연하는 이승기, 양세형, 육성재에게 감사 인사를 덧붙였다.
여자 신인상 후보에는 '미추리-런닝맨' 제니, '불타는 청춘' 강경헌, '골목식당' 조보아가 올랐다. 수상은 '불타는 청춘'의 강경헌이 받았다. "방송을 시작한지 20년을 훌쩍 넘었는데 이렇게 신인상을 받을 줄 몰랐다"라며 "예능은 처음이었는데 같이 하시는 분들이 따뜻하게 맞이해주셔서 캐릭터도 생기고 사랑을 받았다"라고 '불타는 청춘' 팀에게 감사한 마음을 전했다.
한편 2018년 SBS 예능은 '정글의 법칙', '집사부일체', '백종원의 골목식당', '미운 우리 새끼', '런닝맨',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 '불타는 청춘', '더 팬', '가로채!널' 등을 통해 시청자들에게 웃음과 감동을 안겼다.
olzllovely@sportschosun.com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