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라운 결정력"…'2골 1도움' 손흥민,'MOM·평점 9.9' 극찬

입력 2018.12.24 09:57

2골 1도움을 기록하며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진출 이후 최고의 활약을 펼친 손흥민(26·토트넘)이 경기 최우수선수인 '맨 오브 더 매치'(Man Of the Match)에 선정됐다. 최고 평점도 손흥민의 몫으로 돌아갔다.

손흥민이 24일(한국 시각) 영국 리버풀의 구디슨 파크에서 열린 에버턴과의 2018~2019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18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골을 넣고 자축하고 있다.
손흥민이 24일(한국 시각) 영국 리버풀의 구디슨 파크에서 열린 에버턴과의 2018~2019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18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골을 넣고 자축하고 있다.
손흥민은 24일(한국 시각) 영국 리버풀 구디슨 파크에서 열리는 2018~2019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18라운드 에버턴과 원정경기에서 멀티골과 1도움을 기록하며 팀의 6-2 대승을 이끌었다.

손흥민은 에버턴의 선제골로 0-1로 뒤지고 있던 전반 27분 동점골을 넣었고, 4-2로 앞선 후반 16분 또 다시 골망을 흔들며 멀티골을 기록했다. 이번 시즌 손흥민의 7·8호 골(리그 4·5호 골)이다.

이어 후반 28분에는 해리 케인의 득점을 도운 뒤 후반 34분 올리버 스킵과 교체됐다.

손흥민이 리그에서 멀티골을 기록한 것은 지난 3월 본머스전 이후 처음이고, 시즌 중에는 지난달 1일 웨스트햄과의 카라바오컵 4라운드에서 멀티골을 넣은 뒤 이번이 두 번째다.

눈부신 활약을 펼친 손흥민에 외신의 찬사도 쏟아졌다. 축구 통계 전문 웹사이트 '후스코어드닷컴'은 손흥민에게 10점 만점에 0.1점 모자란 9.9점을 부여했다. 양 팀 선수 중 제일 높은 평점이며, 손흥민이 이번 시즌 후스코어드닷컴에 받은 점수 중 가장 높다.

'풋볼런던'은 "손흥민은 에버턴의 빈 공간을 돌파하며 놀라운 결정력으로 득점했다"며 평점 9점을 줬고, 영국 축구 통계 전문매체 '스쿼카'는 "손흥민은 정말 부지런하며 지능적으로 경기 운영을 했다"고 평했다.

영국 스포츠 전문매체 '스카이스포츠'는 손흥민을 케인과 함께 '토트넘 대승의 주역'이라고 소개하면서 경기 최우수선수(Man of the match)로 선정했다.

손흥민은 경기가 끝난 뒤 이 매체와 인터뷰에서 "불운하게 선제골을 상대팀에 내줬으나 우리의 실력과 정신력을 앞세워 6골을 넣었다"며 "나는 단지 정확하게 공을 차려고 노력했고, 좋은 시간에 골을 뽑았다"고 말했다.

마우리시오 포체티노 감독도 인터뷰를 통해 "매우 기쁘다. 선수들은 훌륭한 모습을 보여줬고 경기 내용은 생기 넘치고 환상적이었다. 그들을 자랑스럽게 생각하고 있다"며 "손흥민은 엄청난 재능을 가지고 있다. 믿을 수 없을 정도로 적절한 시점에 골을 잘 넣어줬다"고 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