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차범근 대기록 경신할까?

  • 뉴시스
    입력 2018.12.06 17:25

    만찬장 향하는 차범근
    토트넘에서 활약 중인 손흥민이 유럽 통산 100호 골을 달성하면서 차범근 전 축구 국가대표팀 감독의 대기록에 바짝 다가섰다.

    손홍민은 5일(현지시간) 영국 런던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2019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 15라운드 사우샘프턴과의 홈 경기에서 팀이 2-0으로 앞선 후반 10분 세 번째 골에 성공했다.

    시즌 전체 4호 골, 리그에서는 두 번째 골이다. 손흥민은 이 골로 유럽 리그 통산 100골을 기록했다.

    한국 선수가 유럽 무대에서 100골을 넘은 것은 차 전 감독 이후 처음이다. 손흥민이 유럽 무대에서 첫 골을 터뜨린 것은 지난 2010년 10월 독일 분데스리가 함부르크에서 쾰른을 상대로다. 당시 손흥민의 나이는 18세였다. 손흥민은 프로 진출 9시즌 만인 26세에 100골을 달성하는 기록도 세웠다.

    이와 달리 차범근은 늦은 나이(25세)에 유럽 무대에 데뷔했다. 1978년 독일 다름슈타트에서 시작해 아인트라흐트 프랑크푸르트, 바이어 레버쿠젠 등에서 총 372경기에 출전해 통산 121골을 기록했다.

    차범근이 100골을 달성한 것은 프로 8년 차이던 1985~1986 시즌이었다. 프로 데뷔 이후로 계산하면 차범근의 100골 달성 속도가 더 빠르다.

    차범근은 372경기에서 121골을 넣어 경기당 0.325골을 득점했다. 반면 손흥민은 321경기에서 100골을 넣어 0.311골을 기록했다. 경기당 골 득점 수는 손흥민이 차범근보다 0.014골이 모자란다.

    하지만 손흥민은 26세의 어린 나이에 이미 유럽 빅리그에서 100골을 달성했다. 아직 전성기 나이도 되지 않았다는 평가가 많다.

    손흥민은 이변이 없으면 2019~2020시즌에 차 전 감독마저 넘어설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