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끝판왕들의 포스"…'마약왕' 송강호부터 조우진까지, 캐릭터 포스터

입력 2018.12.06 08:27

[스포츠조선닷컴 정안지 기자]12월 19일 개봉하는 영화 '마약왕'이 대한민국 연기왕들의 변신을 담은 2차 캐릭터 포스터와 열연이 빛나는 캐릭터 예고편을 공개했다.
영화 '마약왕'은 마약도 수출하면 애국이 되던 1970 년대, 근본 없는 밀수꾼이 전설의 마약왕이 된 이야기를 담은 영화. 연말 대미를 장식할 송강호, 조정석, 배두나, 김대명, 김소진, 이희준, 조우진까지 배우들의 새로운 얼굴이 '마약왕' 2차 캐릭터 포스터를 통해 베일을 벗었다. 영화 속 장면들로 구성된 2차 캐릭터 포스터는 표정만으로도 자타공인 연기 장인 배우들의 폭발적 연기력에 대한 기대를 높인다. 이와 함께 1970년대 인물들로 완벽 변신한 배우들의 색다른 스타일 역시 '마약왕'만의 관전 포인트가 될 것으로 보인다.
함께 공개된 '마약왕' 캐릭터 예고편을 통해 7인의 활약상을 엿볼 수 있다. 자신의 일이 애국이라 믿으며 하급 밀수업자에서 전설의 마약왕으로 거듭나는 이두삼(송강호), 그를 집요하게 쫓는 열혈 검사 김인구(조정석), 마약왕의 잠재력을 알아본 로비스트 김정아(배두나), 마약왕의 일에 동참한 순진한 사촌동생 이두환(김대명), 남편의 행보를 예민하게 지켜보는 조강지처 성숙경(김소진), 마약왕의 밀수 동업자 최진필(이희준), 수출 활로를 열어준 조직 성강파 보스 조성강(조우진) 등 다양한 캐릭터의 활약이 기대를 모은다. 이렇듯 '마약왕' 캐릭터 예고편은 차진 대사와 강렬한 표정 연기를 펼친 7명의 배우들과 캐릭터의 활약을 통해 단 한 명도 놓칠 수 없는 영화가 탄생을 알리고 있다.
연기 끝판왕들의 변신과 열연 파노라마를 담은 '마약왕'은 12월 19일 개봉한다.
anjee85@sportschosun.com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