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빈,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으로 또 입증된 '글로벌 스타'의 위엄

  • OSEN
    입력 2018.11.29 17:54


    [OSEN=박진영 기자] 배우 현빈의 복귀 소식이 아시아를 비롯 전세계를 뜨겁게 달구고 있다.  

    그동안 브라운관과 스크린을 넘나들며 다양한 작품으로 수많은 팬들의 사랑을 받아왔던 현빈. 그의 드라마 복귀작인 tvN 드라마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의 방영일이 가까워지면서, 국내 뿐 아니라 해외팬들의 열띤 기대와 관심이 이어지고 있다.

    지난 28일 진행된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제작발표회에는 그의 복귀를 응원하는 각 국가의 팬들로부터 온 쌀기부 화환이 로비를 가득 매웠다. 국내외 플랫폼을 통해 공개된 현빈의 모습이 담긴 티저 콘텐츠 역시, SNS를 통해 다양한 국가의 언어로 빠르게 확산되고 있어 뜨거운 관심을 입증한다.

    최근 넷플릭스에서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이 전세계(일부 국가 제외)에 서비스 된다는 소식이 알려지면서, 그의 작품을 동시기에 즐길 수 있다는 기대감으로 각종 SNS와 팬사이트를 비롯한 온라인상의 열기는 더욱더 고조되고 있다. 소속사에 따르면, 중국, 홍콩 등 아시아 국가를 비롯 해외팬들의 문의도 연일 이어지고 있다고.   

    사실 그동안 현빈은 해외 활동이 잦은 편은 아니었다. 그럼에도 그의 드라마 복귀 소식만으로 폭발적인 관심과 호응이 이어지는 것은, 명실공히 한류스타의 존재감을 보여주는 것은 물론, 그를 지지하는 해외팬층이 그만큼 탄탄하다는 의미일 터.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에서 현빈이 연기하는 유진우는 공학박사 출신의 투자회사 대표로 모험심과 승부욕이 강한 한편 위트와 인간적인 매력을 겸비한 인물이다. 로맨스 남신 다운 섬세한 눈빛 연기는 물론, 증강현실(AR)게임을 소재로 한 다양한 액션연기를 완벽하게 보여줄 예정이다. 이에 아시아 뿐 아니라 전세계에 또 한번 ‘현빈 신드롬’을 예고하고 있다. /parkjy@osen.co.kr

    [사진] tvN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