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델 김우영, 5일 오토바이 교통사고로 사망…BTS리더 RM 뮤비 출연도

입력 2018.11.08 16:19

모델 겸 타투이스트 김우영(26)이 교통사고로 숨진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김우영 인스타그램
8일 서울 마포소방서와 마포경찰서에 따르면 김우영은 지난 5일 오후 5시 30분쯤 서울 마포대교에서 오토바이를 타고 가던 도중 사고를 당했다. 사고 직후 신촌 세브란스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끝내 숨졌다.

김우영의 교통사고 사망 소식은 소셜미디어 등을 통해 먼저 알려졌다. 김우영의 지인인 래퍼 겸 작곡가 슈프림보이는 지난 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사랑하는 형이자 친구 김우영군이 지난 5일 사고로 별세했다"고 밝혔다.

그는 "평소 사람들을 만나 함께 시간 나누는 것을 좋아하던 친구였기에 우영이를 아는 분들이 함께 자리 해준다면 감사하겠다"고 했다. 김우영의 소셜미디어 계정에는 네티즌의 추모 댓글이 잇따랐다.

김우영은 얼굴을 비롯한 온몸에 타투(문신)를 새긴 모델로 유명하다. 지난해에는 그룹 방탄소년단 리더 RM과 미국 래퍼 왈레의 협업곡 ‘체인지’ 뮤직비디오에 출연했고, 최근 '2019 S/S 서울패션위크' 무대에 오르는 등 활발한 활동을 펼쳐왔다.

김우영의 발인은 8일 진행됐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