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 백민기, 데뷔 첫 홈런이 역전 솔로포

입력 2018.10.11 20:42

SK 와이번스와 두산 베어스의 2018 KBO 리그 경기가 11일 잠실구장에서 열렸다. 7회말 두산 백민기가 좌중월 역전 솔로홈런을 날리고 있다. 잠실=허상욱 기자 wook@sportschosun.com/2018.10.11/
두산 베어스 백민기가 프로 데뷔 첫 홈런을 쏘아올렸다.
백민기는 11일 잠실구장에서 열린 SK 와이번스와의 경기에서 2-2 동점 상황이던 7회말 홈런을 쳤다. 1사 주자 없는 가운데 SK 정동윤을 상대해 2B1S에서 4구째를 받아쳤고, 이 타구가 좌중간 담장을 넘어가는 역전 솔로 홈런이 됐다.
또 백민기의 프로 데뷔 첫 홈런이다. 성남고-중앙대를 졸업한 백민기는 지난 2013년 롯데 자이언츠의 2차 5라운드 전체 45순위 지명을 받아 입단했다. 롯데에서 지난해까지 뛰면서 1군 47경기에 출전했지만 홈런은 없었고, 안타도 2개 뿐이었다.
올 시즌을 앞두고 FA(자유계약선수) 민병헌의 보상 선수로 두산의 지명을 받아 이적한 백민기는 주로 대주자, 대수비로 교체 출전하며 20경기를 소화했고, 이날 데뷔 첫 홈런을 터뜨렸다.
잠실=나유리기자 youll@sportschosun.com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