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3rd BIFF]'신과함께' 도경수X김향기, 부일영화상 男女인기스타상

입력 2018.10.05 18:36

[부산=스포츠조선 이승미 기자]'신과함께' 도경수와 김향기의 인기는 뜨거웠다.
5일 오후 부산시 해운대구 벡스코 오디토리움에서 열린 제27회 부일영화상에서 '신과함께'의 도경수와 김향기가 인기스타상을 받았다. 인기스타상은 올해 부일영화상에 처음 신설됐으면 네티즌의 투표로 선정됐다.
이날 아쉽게 스케줄로 인해 참석하지 못한 도경수는 영상을 통해 "이렇게 좋은 상을 주셔서 진심으로 감사하다. 앞으로 더욱 노력해서 좋은 모습을 보여드리는 배우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김향기는 "이상은 팬분들이 주신거라 생각한다. 인기상을 처음 받는데 이렇게 부산에서 기분좋은 상을 받게 돼 기쁘다"며 "신과 함께로 큰 사랑을 주셨는데 그 사랑에 보답할 줄 아는 사람이 되겠다"고 전했다.
한편, 올해 27회 째를 맞은 '부일영화상'은 1958년 출범한 국내최초의 영화상이다. 부산일보사가 주최하고 부산시와 부산국제영화제 조직위원회가 후원한다.
smlee0326@sportschosun.com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